KT&G, 폐쇄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로 미국 '쥴'에 맞불

장은파 기자
2019-05-17 15:32:02
0
KT&G가 폐쇄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로 미국 전자담배의 애플로 꼽히는 ‘쥴’의 공세를 막아낼 수 있을까?

KT&G가 폐쇄형 전자담배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릴 베이퍼를 쥴과 비슷한 시기에 출시하는 맞불전략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KT&G, 폐쇄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로 미국 '쥴'에 맞불

▲ KT&G의 릴 베이퍼(왼쪽)과 쥴랩스의 쥴. 


17일 KT&G에 따르면 27일부터 서울과 부산 대전 등 전국 주요 CU 편의점에서 릴 베이퍼를 판매한다.

쥴은 24일부터 서울에 있는 GS25와 세븐일레븐의 편의점, 쥴 플래그십 매장에서 판매한다고 알려져 KT&G가 맞불을 놓은 셈이다.

KT&G는 릴과 차별화한 폐쇄형 전자담배기기를 바탕으로 쥴과 한판 승부를 준비하고 있다.   

KT&G는 쥴에 맞서 초기부터 폐쇄형 전자담배시장에서 선점 경쟁을 벌이는 것이 더욱 효과적이라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KT&G는 궐련형 전자담배에서는 경쟁사인 한국필립모리스보다 5개월가량 늦게 궐련형 전자담배인 릴을 출시해 시장 선점에 차질을 빚었다. 

KT&G가 이처럼 쥴 출시에 맞춰 초기부터 발빠르게 움직이면서 국내 폐쇄형 전자담배시장의 경쟁이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KT&G가 출시한 릴 베이퍼는 쥴과 유사한 긴 USB 형태지만 기기 윗부분에 ‘스마트 슬라이드’라는 슬라이드를 장착했다. 릴 베이퍼는 스마트 슬라이드를 내려 흡연을 시작하는 방식으로 별도 조작없이 흡입하는 쥴과 차이를 뒀다.

KT&G는 스마트 슬라이드를 통해 고객들이 위생적으로 보관할 수 있다고 했다. 흡연을 하지 않을 때 입에 직접 닿는 부분이 외부에 노출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릴 베이퍼는 세계 최초로 1개비(11~12 모금) 흡연한 것을 진동으로 알려주는 기능도 있다. 스마트 슬라이드를 조작하면 연속흡연도 할 수 있다. 

릴 베이퍼는 쥴이 충전문제에 약점을 안고 있는 점을 고려해 충전문제도 보완했다. 

KT&G는 릴 베이퍼를 구입한 고객들에게 ‘향균 파우치’인 충전용 보관함을 제공한다. 향균 파우치 외부에는 충전잭을 연결할 수 있는 곳이 있어 릴 베이퍼를 파우치에 넣고 충전할 수 있다. 

KT&G가 릴 베이퍼 기능을 강화한 것은 쥴이 미국을 장악하고 있는 전자담배시장의 강자이기 때문이다. 

쥴은 미국 폐쇄형 전자담배시장에서 점유율 70%를 차지하고 있을 뿐 아니라 국내 소비자들이 미국 '직구'를 통해 한국으로 들여올 정도로 브랜드 인지도가 높다.    

담배업계 관계자는 "쥴이 미국시장에서 점유율을 바탕으로 높은 인지도를 형성하고 있다"면서도 "KT&G가 차별화 된 기기와 기존의 판매망을 활용해 판매를 시작하면 국내 폐쇄형 전자담배시장을 선점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죠즈코리아 전자담배시장 진출로 KT&G가 시장확대의 수혜 보나
  2. 죠즈코리아, 새 궐련형 전자담배 '죠즈s20' 한국에서 최초 공개
  3. [오늘Who] 정일우, '담배연기 없는 미래' 앞세워 아이코스 변호하다
  4. [Who Is ?] 백복인 KT&G 대표이사 사장
  5. [인터뷰] 송영길 "세계 일류 제조국가 가기 위해 항공우주산업은 필수"
  6. 넥슨 '몸값' 의견차이 좁히지 못한 김정주, 매각 포기할까 재개할까
  7. [오늘Who]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수주 발판 놓다
  8. 현대모비스, 정부 세제혜택 등에 업고 친환경차부품사업 탄력받아
  9. 칩스앤미디어 에이디칩스, 시스템반도체 육성정책의 수혜 부각
  10. 호반건설 중흥건설 부영, 지역언론사 이어 중앙언론사 원하는 까닭
TOP

인기기사

  1. 1 현대차, 임단협 교섭에서 "올해 임금 동결하고 성과급 미지급"
  2. 2 기아차 모하비 부분변경 8월 출시, '풀체인지급 변화' 자신하는 까닭
  3. 3 아시아나항공 매각도 대우조선해양처럼 인수의향자 미리 정해 놓을까
  4. 4 한국전력 공기업과 민간기업 사이의 고단함, 정부가 이제 선택할 때
  5. 5 방준혁 방시혁 합작품 넷마블 BTS월드, 게임신화도 새로 쓸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