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1분기 순이익 65억, 출범 뒤 첫 분기 흑자

감병근 기자
2019-05-14 19:40:53
0
카카오뱅크가 출범 2년 만에 1분기에 분기 기준으로 첫 흑자를 냈다.

14일 카카오뱅크의 지분 58%를 보유한 한국투자금융지주의 분기보고서를 보면 카카오뱅크는 1분기에 65억6600만 원의 순이익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1분기에는 영업손실 53억3400만 원을 냈다.
 
카카오뱅크 1분기 순이익 65억, 출범 뒤 첫 분기 흑자

▲ 윤호영(왼쪽) 이용우(오른쪽) 카카오뱅크 공동대표이사.


카카오뱅크가 2017년 7월 영업을 시작한 이후 분기 기준으로 흑자를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카카오뱅크는 올해 들어서도 자산과 고객 수에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3월 말 기준으로 카카오뱅크의 수신액과 여신액은 각각 14조8971억 원, 9조6665억 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4분기보다 수신액은 37.8%, 여신액은 6.4% 늘어났다. 

1분기 말 고객 수는 891만 명으로 지난해 4분기보다 15.9% 증가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비대면 전월세보증금 대출 등 대출 상품의 판매가 꾸준하게 늘어난 것이 이자수익 확대로 연결돼 흑자를 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감병근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카카오뱅크 '내 신용정보 서비스' 이용자 340만 명 넘어
  2. 김남구, 장남의 한국투자증권 '밑바닥 경영수업'으로 전통 이어가
  3. [9월16일] 비즈니스피플 임원/전문직/경력직 채용정보
  4. "카카오 주가 오를 힘 다져", 톡보드 광고와 금융사업 확장으로 성과
  5. [오늘Who] 김범수, 카카오뱅크와 바로투자증권 마음대로 안돼 '답답'
  6. [Who Is ?]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7. 한국투자부동산신탁 대표에 이국형, 하나자산운용 대표 지내
  8. [CEO&주가] 진에어 주가, 최정호의 ‘조현민’ ‘일본’ 다루는 솜씨에 달려
  9. 현대건설 삼성엔지니어링 대우건설, 하반기 대형 해외수주 기다린다
  10. [오늘Who] 정용진, 이마트 '초저가' 전략을 가전으로 확대해 밀고간다
TOP

인기기사

  1. 1 문재인 지지율 47.2%로 소폭 올라, 조국 임명 놓고 의견 충돌 팽팽
  2.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3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4. 4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에탄운반선 최대 4척 수주경합”
  5. 5 김종갑, UAE와 협력 다져 사우디아라비아 원전 수주 한걸음 다가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