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SM엔터테인먼트 주가 상승 가능, NCT127 미국에서 결실 기대

류근영 기자
2019-05-07   /  08:50:25
SM엔터테인먼트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NCT127이 미국시장에서 의미 있는 결실을 맺을 것이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 주가 상승 가능, NCT127 미국에서 결실 기대

▲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한상웅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7일 SM엔터테인먼트 목표주가를 기존과 같은 5만4천 원,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3일 SM엔터테인먼트 주가는 4만24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한 연구원은 “NCT127의 유튜브 채널 조회 상위국가 1위가 미국이라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며 “미국은 세계 1위 음악시장으로 미국에서 흥행이 곧 세계 음악시장에서 성공으로 이어진다”고 바라봤다.

NCT127의 앨범판매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NCT127은 24일 공개될 미니앨범의 수록 곡들을 콘서트와 방송 등에서 홍보하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의 실적은 하반기로 갈수록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한 연구원은 “1분기에 소속 아티스트의 활동이 적어 실적이 미미했다”며 “2분기에는 NCT의 월드투어 및 신규 앨범 발매, 레드벨벳의 일본 앨범 발매, 엑소의 컴백 등으로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SM엔터테인먼트는 2019년에 매출 7140억 원, 영업이익 560억 원을 거둘 것으로 전망됐다. 2018년보다 매출은 16.7%, 영업이익은 14.6%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채널Who] 신한금융지주 주가 박스권 깨나, 조용병 카카오뱅크에 맞서
  2. 넥센타이어 원자재값 하락에 한숨 돌려, 체코공장 증설 다시 서두르나
  3. 롯데건설 상장 추진하나, 하석주 주택과 해외 모두 실적호조 이어가
  4. 셀리버리 약물전송 플랫폼 일본 유럽 수출 타진, 조대웅 경쟁력 자신
  5.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전 강적 만나, 강영권 전기차 계획 믿을 구석
  6. 에이치엘비 코로나19 백신사업에 힘줘, 진양곤 신약 미국 출시는 접나
  7. 올해 공모규모 20조 신기록 확실, LG에너지솔루션 더해지면 30조도
  8. 제너시스비비큐 상장 서두르나, 윤홍근 세계로 가기 위해 자금 필요해
  9. [세대교체] 국민의힘 MZ세대 곁으로, 윤석열 ‘노란불’ 홍준표 ‘파란불’
  10. 대형게임사 해외진출 다변화 서둘러, 중국 크지만 리스크 너무 많아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