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출시 중단해 갤럭시노트7 사태 재현 막아"

김용원 기자
2019-04-23 12:39:36
0
삼성전자가 접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 출시를 잠정적으로 중단한 것과 관련해 외국언론들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갤럭시노트7 단종사태와 같은 큰 위기가 닥치는 일을 막기 위한 현명한 선택이라는 것이다.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출시 중단해 갤럭시노트7 사태 재현 막아"

▲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 대표이사 사장.


전자전문매체 씨넷은 23일 "삼성전자의 갤럭시폴드 출시 지연은 부정적 영향을 낳을 수 있다"며 "하지만 더 나쁜 상황이 벌어지는 일을 막을 수 있는 결정"이라고 보도했다.

삼성전자는 화면이 파손되거나 고장이 발생한 갤럭시폴드 리뷰용 제품을 수거해 조사한 결과 충격과 이물질 등이 원인이 돼 디스플레이가 손상되는 현상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결국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의 제품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출시를 잠정적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씨넷은 삼성전자의 출시 연기가 접는(폴더블) 스마트폰과 관련한 소비자의 심리에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지만 상황이 더 나빠지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고 바라봤다.

리뷰용 제품이 아니라 일반 소비자에 판매된 제품에서 화면 파손 등 문제가 발생하면 부정적 여파가 더욱 크게 확산될 수 있기 때문이다.

씨넷은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7 배터리 발화사고와 단종사태에서 교훈을 얻은 점도 갤럭시폴드 출시를 연기한 데 영향을 미쳤다고 바라봤다.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7 이후 출시된 스마트폰의 배터리 안전 검증절차를 강화한 것처럼 갤럭시폴드의 화면 파손을 막을 수 있는 추가조치를 취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씨넷은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 리뷰용 제품 몇 개에 불과한 적은 값을 치르면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고 바라봤다.

삼성전자 갤럭시폴드의 품질 논란은 블룸버그와 CNBC 등 갤럭시폴드 리뷰용 제품을 받은 외국언론 기자들이 며칠만에 화면이 손상되거나 고장나는 문제를 발견했다고 밝히며 처음 알려졌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삼성전자가 이른 시일에 출시일자를 다시 확정해 내놓는다면 갤럭시폴드 출시 지연은 큰 문제가 되지 않을 것"이라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전자, LG전자의 8K 거센 공세에 '소비자 판단'으로 돌리다
  2. 삼성전자 "8K TV 화질은 화질선명도만 아니라 다양한 요소 고려해야”
  3. LG전자 "삼성전자 8K QLED TV는 국제기준 미달해 8K 아니다"
  4. KT, 삼성전자 갤럭시폴드5G 두 번째 사전예약 18일부터 진행
  5.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성공 가능성 커, "애플 아이폰 출시 초기와 비슷"
  6. 증시 추석 뒤 개장 초반에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동반약세
  7. 삼성전자 미국 고객 충성도 3위 올라 애플 제쳐, 현대차도 10위로 급등
  8. [오늘Who] '재판 리스크' 이재용, 삼성전자 등기이사 연임 선택할까
  9. [Who Is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10. 권오현 상반기 보수 31억으로 삼성에서 1위, 이재용은 비공개
TOP

인기기사

  1. 1 문재인 지지율 47.2%로 소폭 올라, 조국 임명 놓고 의견 충돌 팽팽
  2.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3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4. 4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에탄운반선 최대 4척 수주경합”
  5. 5 김종갑, UAE와 협력 다져 사우디아라비아 원전 수주 한걸음 다가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