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새 ‘아이폰11’에 트리플카메라 탑재, LG이노텍 수혜 커져

김용원 기자
2019-04-19 11:05:19
0
애플이 하반기 출시하는 ‘아이폰11’ 시리즈에 트리플 카메라를 처음 탑재할 것으로 전망됐다. 렌즈를 잘 보이지 않도록 새 기술을 적용할 것으로 보인다.

19일 전자전문매체 나인투파이브맥에 따르면 애플은 올해 출시를 앞둔 새 아이폰의 카메라 성능을 대폭 강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 새 ‘아이폰11’에 트리플카메라 탑재, LG이노텍 수혜 커져

▲ 애플 아이폰X에 적용된 듀얼카메라.


나인투파이브맥은 궈밍치 KGI증권 연구원의 분석을 인용해 아이폰XS와 아이폰XS맥스의 후속제품인 아이폰11 시리즈에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기존의 듀얼 카메라 모듈에 1200만 화소급 광각 카메라가 새로 추가되는 형태다.

애플은 새 광각 카메라를 검은색으로 코팅해 겉으로 잘 보이지 않도록 하는 기술을 적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폰 뒷면에 여러 개의 카메라가 탑재되면 미관을 해칠 가능성을 우려한 것으로 분석된다.

나인투파이브맥은 “카메라 렌즈를 보이지 않도록 하는 것은 흥미로운 기술”이라며 “애플이 아이폰 앞면 카메라에도 같은 기술을 적용할 가능성이 있다”고 바라봤다.

아이폰XR의 후속제품인 보급형 모델은 듀얼 카메라를 탑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 출시된 아이폰XR이 싱글 카메라, 아이폰XS 시리즈가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 점과 비교해 카메라 성능이 대체로 강화되는 것이다.

아이폰용 카메라 모듈을 주로 공급하는 LG이노텍에도 수혜가 될 가능성이 높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애플 5G통신반도체 개발 시간 걸려, 삼성전자 공급기회 커져
  2. 미중 무역분쟁 영향으로 애플 아이폰 가격 크게 오를 수도
  3. 애플, '아이폰11'에 갤럭시S10의 무선충전 공유기능 탑재할 듯
  4. 미중 무역분쟁에 애플 아이폰 '이중고', 삼성전자 스마트폰은 기회
  5. LG전자, 0달러 'LG V50 씽큐'로 북미 5G스마트폰 선점 노려
  6. 삼성전자, 모토로라 중저가 스마트폰에 엑시노스 프로세서 공급
  7. LG이노텍 주가 오를 힘 다져, 스마트폰 카메라부품 매출 늘어
  8. [오늘Who] 김기남,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의 모바일 의존도 낮춰야
  9. [Who Is ?] 이윤태 삼성전기 대표이사 사장
  10.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협력업체와 상생 공정거래 다짐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SM그룹 우오현, 호남정서 업고 아시아나항공 인수할까
  2. 2 KT&G, 폐쇄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로 미국 '쥴'에 맞불
  3. 3 LG전자, 0달러 'LG V50 씽큐'로 북미 5G스마트폰 선점 노려
  4. 4 [오늘Who] 박남춘, 셀트리온 투자로 인천 바이오클러스터 힘받아
  5. 5 민경준, 포항의 포스코케미칼 침상코크스공장 건설 요구에 난감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