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최현만
생년월일1961년 12월 17일 (음력 )
성 별남자
지 역전남
직 업금융인
직장명미래에셋대우 대표이사 수석부회장
취미/종교골프/천주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최현만은 미래에셋대우 대표이사 수석부회장이다.

미래에셋대우의 덩치를 불리는 데 힘써야 한다. 미래에셋대우는 국내 증권사들과 자기자본 경쟁에서는 앞서고 있지만 글로벌 투자금융회사들과 비교하면 여전히 몸집이 작다.

1961년 음력 12월17일 전라남도 강진에서 태어났다.

전남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뒤 동원증권에 들어갔다가 미래에셋금융그룹 창립에 참여했다.

박현주 미래에셋금융그룹 회장의 ‘복심’을 가장 잘 아는 전문경영인으로 꼽힌다. 박현주 회장이 해외사업에 집중하면서 최현만이 국내사업을 주로 담당하고 있다.

미래에셋금융에서 전문경영인으로 가장 영향력을 지니고 있다. 20년 동안 미래에셋그룹 주요 계열사의 CEO를 두루 역임하면서 그룹에서 주요한 이슈가 생길 때마다 해결사 역할을 했다.

평사원에서 최고경영자(CEO)에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다. 동원증권 직원 시절부터 탁월한 영업력을 발휘했고 미래에셋금융그룹에서도 영업에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다.

차분한 성품으로 알려졌다. 좌우명은 ‘성실한 실천’이다.

◆ 경영활동의 공과

△국내 증권사 최초로 전자지급결제대행업 등록
최현만은 2019년 6월19일 국내 증권사 가운데 처음으로 미래에셋대우의 전자지급결제대행업 등록을 마쳤다.....................
인물 기사정보
[오늘Who]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주관 대어급 상장 줄연기에 아쉬움 이현주 기자 2019-09-18
[오늘Who]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투자금융과 자산관리 시너지 힘써 이현주 기자 2019-08-20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익성 올린 자신감으로 해외투자 고삐 죈다 이현주 기자 2019-08-12
[CEO&주가] 해결사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해외투자 성과로 주가 민다 이현주 기자 2019-07-31
최현만 한성숙, 미래에셋대우와 네이버의 '금융동맹' 더 단단하게 이현주 기자 2019-07-26
최현만, 금융당국 규제완화로 미래에셋대우 발행어음 진출 기대품어 이현주 기자 2019-06-26
최현만 정영채 권희백, 베트남 경제부총리 만나 '규제완화' 한 목소리 고두형 기자 2019-06-20

에디터 추천기사

석유공사, 사우디아라비아 복구 살피며 전략비축유 방출할 태세 갖춰
이강래와 민주노총, 도로요금 수납원 직접고용 놓고 강대강 대치
이랜드 내년에 창사 40돌, 박성수 전문경영인 '신구조화'로 내실 다져
삼성전자, LG전자의 8K 거센 공세에 '소비자 판단'으로 돌리다
[오늘 Who] 김현수, 공익형 직불제 시급한데 국회 통과 험난해 고심
최문순, 설악산 오색케이블카 재추진하기에는 너무 높은 장벽에 직면
NH농협리츠운용, 공모리츠 활성화정책 덕에 NH리츠 상장성공 기대
한국투자파트너스, 미국과 중국에 쏠린 투자처를 동남아로 넓혀
LG전자 "삼성전자 8K QLED TV는 국제기준 미달해 8K 아니다"
태영건설, 환경사업 해외진출 지원정책에 사업확대 기회잡아

인기 기사

1  문재인 지지율 47.2%로 소폭 올라, 조국 임명 놓고 의견 충돌 팽팽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4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에탄운반선 최대 4척 수주경합”
5  김종갑, UAE와 협력 다져 사우디아라비아 원전 수주 한걸음 다가서
6  [Who Is ?] 김동원 한화생명 상무
7  이철우,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결정 지연될까 군위와 의성 달래기 고심
8  현대건설 삼성엔지니어링 대우건설, 하반기 대형 해외수주 기다린다
9  경기지사 상실 위기 이재명, 대법원에서 뒤집기 위해 논리구성 총력전
10  LIG넥스원, 중동 긴장에 드론 방어용 무기 수주기회 넓어질 수도

인기 동영상

[곽보현CEO톡톡] 박영선에게 중기부 장관은 어떤 징검다리 될까
[곽보현CEO톡톡]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주주 지지받아 회장 연임하나
[CEO&주가] 진에어 주가, 최정호의 ‘조현민’ ‘일본’ 다루는 솜씨에 달려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