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심상정
생년월일1959년 2월 20일 (양력 )
성 별여자
지 역경기
직 업정치인
직장명정의당 대표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심상정은 정의당 대표다.

2020년 국회의원 총선에서 다수의 지역구 의원을 배출해 비례대표로 구성된 정당이라는 유권자의 편견을 없애고 원내 영향력을 확대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1959년 2월20일 경기도 파주에서 태어났다. 교육자가 되고자 서울대학교 사범대에 입학했다가 학생운동에 뛰어들었다. 남성 중심의 학생운동 문화에 문제의식을 느껴 서울대에 최초로 총여학생회를 만들었다.

구로공단에 위장취업해 노동운동을 하다가 1985년 구로동맹파업 주동자로 지목돼 오랜 기간 수배생활을 했다. 1993년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받았다.

그 뒤 최초의 민주노조단체인 전국노동조합협의회에서 쟁의국장과 조직국장을 지냈다. 최초 산업별 노동조합인 전국금속노동조합의 사무처장을 맡았다.

17대 총선에서 민주노동당 비례대표로 정계에 입문했다.

진보신당을 만들어 대표를 맡았다. 민주노동당과 통합이 실패로 돌아가자 진보신당을 나와 민주노동당, 국민참여당과 함께 ‘통합진보당’을 만들었다. 그러나 비례대표 부정경선 파문에 책임을 지고 대표를 사퇴했다.

18대 총선에 출마했다가 낙선했지만 19대 총선에서 경기도 고양시 덕양갑에서 손범규 당시 새누리당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통합진보당 탈당파를 중심으로 ‘진보정의당’을 창당한 뒤 당 이름을 '정의당'으로 바꿨다. 국민모임, 노동정치연대, 진보결집+(더하기) 등을 통합했다.

20대 총선에서 경기 고양갑에서 3선에 성공해 국회 전반기 정무위원회 위원과 국회 민생경제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다.

19대 대통령 선거에서 6.17%의 지지율을 얻으면서 진보정당 사상 최고 득표율로 정의당의 존재감을 끌어올렸다는 소리를 듣는다.

정의당을 대중적 진보정당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노동계 '철의여인'으로 불리는 대표적 진보진영 정치인으로서 젊은 시절부터 한국의 노동운동 역사와 함께해 한국노동운동에서 여성 대표주자라는 상징적 존재로 평가받는다......................

에디터 추천기사

조성욱, 소비자 피해 막고 공정경쟁 열어주는 공정위 결합기준 전환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중국 2차판매에서도 조기 완판
[오늘Who] 정원재, '카드의정석' 흥행해 우리카드 대표 연임 '파란불'
허연수, GS리테일 랄라블라 매장 대거 폐점해 돌다리 두드리기로 신중
박원순, 정부 부동산정책에 발맞춰 서울시 공공주택 공급에 무게 실어
김성주 총선 출마설로 국민연금 현안 추진동력 힘빠지나
권영탁, 오픈뱅킹으로 핀크에 하나금융 그늘 벗어나 대중성 확보 기대
스튜디오드래곤, 중국시장 열릴 가능성에 내년 매출 증가도 가능
현대차그룹 노면소음 저감기술 개발, 제네시스 GV80에 첫 적용
반도체시장 반등신호 뚜렷, 재고 소진으로 수요 불균형 회복 기대 높아

인기 기사

1  서정진, ‘트룩시마’ 미국 출시로 셀트리온 '제2의 성장기' 진입하나
2  [Who Is ?]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3  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 구주 가격 올리려 '2위 인수자'도 선정할까
4  코나 셀토스 티볼리에 QM3 트레일블레이저 가세, 소형SUV 더 뜨겁다
5  아시아나항공, 새 주인 만나면 대한항공과 다시 어깨 나란히 할까
6  에이치엘비, 엘리바 합병 위한 1879억 유상증자대금 납입 마쳐
7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정규직 전환 때 채용비리 근절에 팔걷어
8  우리은행 하나은행, 파생결합상품 손실 배상규모 더 커질 듯
9  김병주, MBK파트너스 비경영권 투자에서도 솜씨 보여 안정적 수익
10  [실적발표] 와이지엔터테인먼트, 티플랙스, 인바디, 대봉엘에스

인기 동영상

[CEO&주가] 헬릭스미스 주가 롤러코스터, 김선영 신약 임상에 다 걸어
[곽보현CEO톡톡] 김정태 승계할 하나금융지주 회장후보는 준비됐나
[곽보현CEO톡톡] 산업은행 묵은 과제 털어내는 이동걸, 연임 회장 될까
[곽보현CEO톡톡] 김정태는 하나금융그룹의 역사에 어떻게 기록될까
[곽보현CEO톡톡] 이동걸, 혁신기업 요람으로 산업은행을 바꾸고 싶다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