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조정호
생년월일1958년 10월 5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인천
직 업금융인
직장명메리츠금융지주 회장
취미/종교골프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조정호는 메리츠금융지주 회장이다.

전문경영인체제와 성과주의를 기반으로 메리츠금융지주를 금융그룹으로 키워냈다.

1958년 10월5일 인천에서 조중훈 한진그룹 창업주의 4남으로 태어났다.

미국 보스턴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서던캘리포니아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에서 금융전공으로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대한항공에 차장으로 입사해 구주지역본부에서 일하다가 한일증권으로 이직하면서 증권금융업에 발을 디뎠다. 한진투자증권을 거쳐 한진그룹 계열 동양화재해상보험 부사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형제들 가운데 가장 먼저 한진그룹에서 독립했다. 한진투자증권과 동양화재를 메리츠증권과 메리츠화재로 회사이름을 바꾸고 메리츠증권 회장에 올랐다.

부친인 조중훈 창업주가 세상을 뜨자 메리츠화재, 메리츠증권, 한불종금 등 3개 금융회사를 계열분리했고 메리츠화재, 메리츠증권, 메리츠종합금융 등 3개 계열사를 토대로 메리츠금융그룹을 출범시켰다.

지주사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으로 취임했으나 보수와 배당으로 136억 원을 받은 것이 알려지면서 비판이 일자 경영일선에서 물러났다.

한동안 메리츠종금에서 미등기임원 신분으로 상근회장을 맡다가 메리츠금융지주 회장으로 복귀했다.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이 별세한 뒤 조 전 회장의 자녀들이 한진그룹의 경영권을 승계하는 과정에서 도움을 줄지를 놓고 주목받기도 했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사이 갈등이 수면위로 떠오르자 ‘대를 이은 한진가 상속 분쟁’이라며 조정호를 포함한 한진가 2세들이 선친의 타계 뒤 보였던 경영권 분쟁에 다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인물 기사정보

에디터 추천기사

박양우, 실감형 콘텐츠를 여러 분야로 넓혀 디지털미디어 키우기 힘써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6만 명 웃돌아, 브라질은 3만 명대로 줄어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386명 확산세 지속, 중국은 해외유입만 7명
중기부, 산하 5개 기관에 디지털 비대면 청년일자리 2천 개 만들어
쿠팡, 물류센터에 QR코드 통한 체온 자동측정시스템 도입
삼성전기, 자동차 파워트레인용 적층세라믹콘덴서 개발해 제품군 확대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44명 나와, 지역감염 21명 해외유입 23명
정부, 1주택자 종부세율도 최대 0.3%포인트 올리는 세법 개정안 추진
토지주택공사, 현대엔지니어링과 손잡고 해외 스마트시티 개발 추진
토지주택공사 해외건설협회와 업무협약, 변창흠 "해외사업 발굴 선도"

인기 기사

1  안병옥, 이뮨메드 국내 최초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명예 위해 고삐 죄
2  진원생명과학, 미국 제약사와 소송으로 코로나19 백신 개발 부담 안아
3  허은철 GS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 속도, 채혈 확보 기대품어
4  삼성증권, 카카오게임즈 이어 카카오뱅크 상장주관사도 바라본다
5  토지주택공사 해외건설협회와 업무협약, 변창흠 "해외사업 발굴 선도"
6  현대차, '아반떼 N라인'으로 국내 고성능차 성장 가능성 다시 타진
7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6만 명 웃돌아, 브라질은 3만 명대로 줄어
8  유튜브뮤직도 대약진, 동영상도 검색도 유튜브 만능시대 되나 '공포'
9  정일문 뒷심 발휘, 카카오게임즈로 한국투자증권 상장주관 1위 노려
10  한전KPS 경영평가 양호로 수직상승, 김범년 중대재해 제로 이어간다

인기 동영상

[이슈톡톡] 코로나19시대 증시 개미, 버텨야 할 곳과 물러나야 할 곳 아는가
[CEO&주가] 하현회 '5G는 새 사업 신천지', LG유플러스 주가 방향 잡다
[장인석 착한부동산] 부동산 재테크 핵심, 임대료가 오를 건물에 투자한다
[이슈톡톡] 민주당 계파 분화, 이낙연이 친노친문 대체할 계파 만드나
[CEO&주가] 하이트진로 주가 얼마나 더 날까, 김인규 테라 진로로 날갯짓

2020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