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김용범
생년월일1963년 1월 3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서울
직 업금융인
직장명 메리츠화재 메리츠금융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김용범은 메리츠화재 대표이사 부회장이다. 메리츠금융지주 대표이사 부회장도 함께 맡고 있다. 

장기인보험에 집중해 장기인보험 업계 1위인 삼성화재와 견줄 성도로 성장했다.

다만 메리츠화재의 사업비율과 손해율이 올라 2020년 들어 리스크관리 및 수익성 확보에 힘쓰고 있다.

1963년 1월3일 경기도에서 태어났다

서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대한생명 증권부 투자분석팀에서 직장생활을 시작했다.

CSFB증권에서 외환 채권 파생상품 등을 연계한 차익거래기법을 개발해 34세에 CSFB증권 최연소 이사로 승진했다. 

삼성화재 펀드운용부장과 삼성투자신탁운용 채권2팀장, 채권운용본부장을 맡은 뒤 상무보로 승진해 30대에 임원에 올랐다. 

메리츠종금증권 최고재무관리자(CFO)로 영입돼 대표이사 사장을 맡았다.

2014년 3월 메리츠화재 대표이사 사장에 올랐다.

장기인보험을 중심으로 메리츠화재의 실적을 끌어올리는 데 성공하면서 연임과 부회장 승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권위와 격식을 싫어한다. 빠른 의사결정을 선호하며 탈권위주의를 강조한다.

◆ 경영활동의 공과

△코로나19 반사이익으로 2020년 1분기 순이익 증가
메리츠화재는 2020년 1분기에 별도기준 영업이익 1517억 원, 순이익 1076억 원을 냈다. 2019년 1분기보다 각각 67.9%, 63.6% 증가했다.......................

에디터 추천기사

공공기관 2차 이전 놓고 지자체 유치전 본격화, 실효성 논란은 여전
타케무라, 토요타 렉서스 인기모델 신차 앞세워 판매회복 시동 걸어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이익 10조 오랜 만에 넘길 것이라는 전망 우세
권봉석 구현모 정기선, LG전자 KT 현대중공업 인공지능 협력 논의
기아차 중국 베이징모터쇼 참가, “젊은 이미지와 기술력으로 발전”
현대기아차, 클라우드조직 개편하고 사원 수십여 명 채용 들어가
농협 하반기 신입 410여 명 채용 시작, 인공지능 역량검사 도입
현대차, 중국 베이징모터쇼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처음 공개
월요일 28일 대체로 맑아, 추석 때 구름 사이로 달 볼 듯
윤종규 허인 KB금융그룹 탈석탄 금융 선언, 국내 금융그룹 최초

인기 기사

1  제넥신에서 독립한 네오이뮨텍 상장 눈앞, 양세환 면역항암제 내세워
2  부광약품 자회사 콘테라파마 상장 추진, 유희원 투자성공 하나 더 쌓아
3  LG화학 배터리 양극재 자체생산 더 키워, 신학철 가격경쟁 확보 자신
4  케이뱅크 주주 NH투자증권,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 맞춰 본격 협업
5  포스코건설 주택비중 너무 높다, 동남아 잘 아는 한성희 해외 나가나
6  김준이 가고싶은 SK이노베이션 진화, 배터리 생산부터 재활용까지
7  대림산업 지배구조 개편 탈없이 마칠까, 배원복 잡음 최소화에 주력
8  현대차 노사 올해 임금협상 타결, 노조 찬반투표 찬성 52.8%로 가결
9  호반건설 상장 재추진, 최승남 기업가치 높이기 위해 강남 공략 지속
10  LG화학 유럽 친환경기준 맞추기, 신학철 전기차배터리 경쟁력 높인다

인기 동영상

[자비스-17회] 커리어케어 진단, 코로나19로 소비재도 디지털인력 태부족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 청파동 서계동 재개발될까, 투자 때 꼭 주의할 점
[이슈톡톡] 너무나 다른 이낙연과 이재명, 물과 기름 될까 용광로 될까
[장인석 착한부동산] 상투 없는 부동산 찾으면 있다, 침체기가 낚아챌 기회다
[이슈톡톡] 꼬인 삼성 지배구조, 이재용이 소유와 경영 분리하면 새 길 열린다

2020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