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전동수
생년월일1958년 8월 1일 (음력 )
성 별남자
지 역대구
직 업전문경영인
직장명삼성전자 CE부문 의료기기사업부장 사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전동수는 삼성전자 CE부문 의료기기사업부장 사장이다.

삼성전자의 자회사인 삼성메디슨 대표이사를 겸임하며 의료기기시장에서 협업을 통한 시너지를 내는 데 주력하고 있다.

글로벌 의료기기시장은 기술적 진입장벽이 높다. 이 때문에 후발주자인 삼성전자와 삼성메디슨이 사업확대에 고전하며 오랜 기간 뚜렷한 성과를 내지 못하고 있다.

전동수는 그동안 삼성그룹의 여러 난제를 풀어온 ‘해결사’로 꼽히는 만큼 위기에 빠진 삼성전자와 삼성메디슨 의료기기사업의 실적 개선이라는 중책을 맡고 있다.

1958년 8월1일 대구에서 태어났다. 경북대 전자공학과에서 학사학위와 석사학위를 받고 삼성전자에 입사해 메모리제품개발팀 연구원으로 근무했다.

삼성전자에서 메모리반도체 기술 개발을 담당하다 경영기획실로 자리를 옮겼다. 메모리사업부장 등 반도체사업부의 요직을 거쳤다.

삼성SDS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돼 삼성SNS와 삼성SDS 합병, 삼성SDS의 유가증권시장 상장 등 주요 과제를 성공적으로 이뤄냈다.

강력한 리더십과 추진력을 갖추고 있고 전략기획 능력도 뛰어나 기업의 미래 성장동력 발굴에서 능력을 발휘한다는 평가를 받는다.

주주와 소통하거나 사업 현안을 챙기는 일에도 적극적이다...........
인물 기사정보

에디터 추천기사

부산시 '국비 7조' 증액 실패 가능성, 오거돈 주요사업 차질 발등에 불
[오늘Who] ‘추다르크’ 추미애, 시대소명 앞세워 검찰개혁 깃발 들다
이마트24 흑자전환 절실한 김성영, 편의점 재계약 시즌 대비해 총력전
김성진, 메드팩토 상장으로 항암제 효능 높이는 혁신신약 개발에 도전
허태정, 대전 특수영상 클러스터로 영상산업 거점도시 만들기 온힘
컴투스 보유지분 늘리는 게임빌, 컴투스 배당 더 확대할까 주주 기대
[오늘Who] 서철수, NH프라임리츠 상장해 NH농협리츠운용 위상 높여
GS그룹 장손 허준홍 GS칼텍스 떠나, 삼양통상 경영권 승계할 듯
“배터리 가격 떨어져 2024년 전기차와 내연기관차 생산비용 같아져”
박한우, 기아차 인도공장 준공식에서 "내년은 신차 앞세워 도약"

인기 기사

1  제네시스 GV80 출시 전에 높은 관심, 현대차 반갑지만 흥행부담 커져
2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3  [오늘Who] 이석희, SK하이닉스 돌파구 위해 연말 쇄신인사 꺼낼까
4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5  김종갑, 한전공대 연계할 나주와 전남 에너지특화사업 '차곡차곡' 진척
6  [Who Is ?] 최중경 한국공인회계사회 회장
7  [Who Is ?]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 사장
8  [CEO&주가] '이재용 주식' 삼성SDS, 홍원표 IT전략사업에 주가 좌우
9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10  [Who Is ?] 구자엽 LS전선 회장

인기 동영상

[CEO&주가] 박스권에 갇힌 KT&G 주가, 백복인 해외성과에 달렸다
[곽보현CEO톡톡] 임병용, GS건설 질적 성장으로 '장수CEO' 이어가나
[장인석 착한부동산] 부동산 고수는 시세차익보다는 가치투자 한다
[곽보현CEO톡톡]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연임은 아무 이상 없는가
[CEO&주가] '이재용 주식' 삼성SDS, 홍원표 IT전략사업에 주가 좌우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