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구광모
생년월일1978년 1월 23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서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LG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구광모는 LG그룹 회장이다. LG그룹 지주회사 LG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4세경영의 닻을 올린 LG그룹을 안정적으로 이끌면서 그룹의 미래를 책임질 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육성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1978년 1월23일 서울에서 태어났다. 친아버지는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으로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의 첫째 동생이다. 구 전 회장이 2004년 양자로 구광모를 입적했다.

미국 뉴욕의 로체스터 인스티튜트 공과대학을 졸업하고 LG전자 재경부문 금융팀 대리로 입사했다. 미국 스탠퍼드대학 MBA 과정에 입학했다가 중도에 학업을 중단했다. 스타트업에서 1년 정도 근무한 뒤 LG전자로 복귀했다.

LG전자에서 여러 사업부문을 경험하고 생산현장도 거쳤다. LG 시너지팀 부장에서 상무로 승진해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의 후계자로 경영수업을 받았다. 상무 직급을 유지하면서 LG 경영전략팀, LG전자 B2B사업본부에서 근무했다.

구본무 전 회장이 세상을 떠나자 LG 대표이사 회장으로 취임하며 그룹 경영을 맡았다.

주변과 격의 없이 지내고 소탈하고 겸손하다는 평을 듣고 있다.

실용주의적 사고를 지녔다. 사업에서 실행을 중시하고 내부 기반의 성장과 함께 외부와 협력관계에도 무게를 두고 있다....................
인물 기사정보
구광모, 한상범 전격 교체로 LG그룹 책임경영 인사원칙 세워 김디모데 기자 2019-09-16
구광모, LG화학 연구소 찾아 "핵심소재와 부품의 경쟁력이 성장동력" 김용원 기자 2019-08-29
[CEO톡톡] '젊은' 구광모, LG CEO에게 '신선한 인재' 확보 독려하다 김지효 기자 2019-08-26
[CEO톡톡] 구광모, 자율주행 전기차 만들 정도로 LG 사업 판을 벌이다 김지효 기자 2019-08-22
구광모, LG 배당금으로 구본무 지분 상속세 일부 충당 가능 김용원 기자 2019-08-14
홍남기 김상조, 정의선 최태원 구광모 만나 일본 수출규제 현안 논의 이규연 기자 2019-07-07
이재용 정의선 구광모, 한국 오는 소프트뱅크 회장 손정의 만날 듯 김수연 기자 2019-07-02
구광모, LG 인화보다 변화에 방점 찍고 ‘젊고 감각있는’ 인재 찾는다 조예리 기자 2019-06-28
구광모 취임 1년, LG그룹은 빠르고 과감하게 사업구조 개편 진행 중 조예리 기자 2019-06-28

에디터 추천기사

애플 부진에 적자 봤던 LG이노텍, 아이폰11 판매실적에 촉각
가스안전공사 바람 잘 날 없어, 김형근도 사회공헌자금 놓고 검찰수사
송갑석 “한국당이 한전공대 설립 반대로 지역갈등 부추겨”
LF 체질개선 서두르는 구본걸, 소형가전 유통 힘실어 리빙사업 키워
하나금융투자, 완전 내부경쟁과 성과주의로 투자금융에서 성과 거둬
서경배, 아버지 뜻 이어 아모레퍼시픽 '오설록'으로 해외 나갈 채비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1차 이어 2차 예약판매도 하루 만에 매진
권영진 “대구 군공항만 이전하고 민간공항 남기기는 불가능"
허태정 대전 지역화폐 확대보급 추진, 대덕구는 혜택 사라질까 걱정
삼성증권, 투자금융 인재 확보 나서지만 성과급체계는 약점

인기 기사

1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김종갑, 한전공대 자금지원법 야당 동의 얻기 쉽지 않다
4  현대건설 삼성엔지니어링 대우건설, 하반기 대형 해외수주 기다린다
5  한국전력, 아부다비에서 전력 중소기업의 중동 판로개척 지원
6  한국전력, 한전공대 비용 1조6천억 중 절반을 정부와 지자체 분담 추진
7  세진중공업, 조선3사 LNG추진선 대거 수주의 최대 수혜기업으로 꼽혀
8  [Who Is ?]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회장
9  [Who Is ?] 은성수 금융위원장
10  [오늘Who] CJ그룹 재무부담 커져, 이재현 '알토란' 가양동 부지 팔까

인기 동영상

[곽보현CEO톡톡] 박영선에게 중기부 장관은 어떤 징검다리 될까
[곽보현CEO톡톡]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주주 지지받아 회장 연임하나
[CEO&주가] 진에어 주가, 최정호의 ‘조현민’ ‘일본’ 다루는 솜씨에 달려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