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김기문
생년월일1955년 10월 11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충북
직 업경제사회단체
직장명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김기문은 제26대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이다.

문재인 정부의 화두인 일자리 문제, 최저임금정책, 대기업과 상생협력 등의 분야에서 중소기업의 의견을 정부에 전달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샐러리맨으로 시작해서 성공신화를 이뤄낸 주인공으로 전형적 외유내강형 인물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시계전문업체인 로만손을 창업해 중견기업으로 키웠다. 현재 주얼리 분야를 강화하면서 로만손에서 이름을 바꾼 제이에스티나를 이끌고 있다.

1955년 10월11일 충청북도 증평에서 종갓집 종손으로 태어나 유복한 어린시절을 보냈다. 충북대 축산학과를 중퇴하고 솔로몬시계공업에서 영업이사로 일하다 1988년 단돈 5천만 원으로 로만손을 창업했다.

제23대와 제24대 중소기업중앙회장을 8년 동안 지내며 ‘중소기업중앙회는 김기문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많은 변화를 주도했다. 2019년 26대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으로 다시 선출됐다.

뚝심과 리더십이 돋보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생활신조로 진실된 생활을 꼽으며 회사 경영과 중앙회 운영에 적용하려고 노력한다고 한다.

◆ 활동의 공과

△정부 중소기업정책에 목소리
김기문은 중소기업중앙회장에 취임한 뒤 중소기업계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있다..................
인물 기사정보

에디터 추천기사

애플 부진에 적자 봤던 LG이노텍, 아이폰11 판매실적에 촉각
가스안전공사 바람 잘 날 없어, 김형근도 사회공헌자금 놓고 검찰수사
송갑석 “한국당이 한전공대 설립 반대로 지역갈등 부추겨”
LF 체질개선 서두르는 구본걸, 소형가전 유통 힘실어 리빙사업 키워
하나금융투자, 완전 내부경쟁과 성과주의로 투자금융에서 성과 거둬
서경배, 아버지 뜻 이어 아모레퍼시픽 '오설록'으로 해외 나갈 채비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1차 이어 2차 예약판매도 하루 만에 매진
권영진 “대구 군공항만 이전하고 민간공항 남기기는 불가능"
허태정 대전 지역화폐 확대보급 추진, 대덕구는 혜택 사라질까 걱정
삼성증권, 투자금융 인재 확보 나서지만 성과급체계는 약점

인기 기사

1  현대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온다, 프리미엄 SUV시장 판 커져
2  박현주,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서 SK 한화 GS에 다시 손 내밀까
3  김종갑, 한전공대 자금지원법 야당 동의 얻기 쉽지 않다
4  현대건설 삼성엔지니어링 대우건설, 하반기 대형 해외수주 기다린다
5  한국전력, 아부다비에서 전력 중소기업의 중동 판로개척 지원
6  한국전력, 한전공대 비용 1조6천억 중 절반을 정부와 지자체 분담 추진
7  세진중공업, 조선3사 LNG추진선 대거 수주의 최대 수혜기업으로 꼽혀
8  [Who Is ?]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대표이사 회장
9  [Who Is ?] 은성수 금융위원장
10  [오늘Who] CJ그룹 재무부담 커져, 이재현 '알토란' 가양동 부지 팔까

인기 동영상

[곽보현CEO톡톡] 박영선에게 중기부 장관은 어떤 징검다리 될까
[곽보현CEO톡톡]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주주 지지받아 회장 연임하나
[CEO&주가] 진에어 주가, 최정호의 ‘조현민’ ‘일본’ 다루는 솜씨에 달려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