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신동빈
생년월일1955년 2월 14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국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롯데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신동빈은 롯데그룹 회장이다.

롯데지주를 출범하고 친정체제를 구축해 그룹 지배력을 높이고 유통과 화학을 중심으로 그룹 성장을 주도하고 있다.

호텔롯데 상장을 통해 한국롯데의 지주체제 안착을 이끌고 일본과 연관성, 계열사들의 갑횡포 논란, 총수일가의 경영비리 등에 타격을 받은 롯데그룹의 이미지를 개선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신동빈은 롯데그룹 경영비리 재판과 관련해 열린 2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2년6월에 집행유예 4년으로 풀려났지만 검찰이 대법원에 상고하면서 '오너 리스크'에서 완전히 벗어나지 못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뇌물을 주고 면세점 사업권을 따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1955년 2월14일 일본 도쿄에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차남으로 태어났다. 아오야마가쿠인대학을 졸업한 뒤 미국 콜롬비아대학교 대학원에서 수학했다.

일본 노무라증권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한 뒤 일본 롯데상사 이사로 입사했다. 롯데케미칼의 전신인 호남석유화학의 상무로 자리를 옮기면서 한국 롯데그룹에 발을 내디뎠다.

롯데그룹 기획조정실 부사장과 부회장을 거쳐 회장으로 취임했다.

예절을 중시하며 인간미 넘치는 성격으로 알려졌다. 임직원들 사이에서 신망도 두텁다.

◆ 경영활동의 공과

△롯데그룹 미래전략으로 ‘공감’ 내세워
롯데그룹의 미래전략으로 ‘공감’과 ‘소통’을 제시했다. ......................
인물 기사정보
신동빈, 롯데 임직원들에게 "이스라엘 스타트업과 교류확대" 지시 장은파 기자 2019-09-15
신동빈 롯데 지배구조 개편 막바지, 대법원 판결 '불확실성'은 부담 최석철 기자 2019-09-09
신동빈, 롯데 디지털전환 독려하며 첨단기술 인재육성에 강한 의지 박혜린 기자 2019-09-02
이재용 대법원 판결이 신동빈에게 어떤 영향 줄까, 롯데 불안감 짙어져 박혜린 기자 2019-08-29
‘롯데는 한국기업’ 신동빈 호소가 공감을 얻기 위해 먼저 해야할 일 박혜린 기자 2019-08-07
[오늘Who] 신동빈, 일본 불매운동에 롯데 '좋은기업' 이미지 더 절실 박혜린 기자 2019-08-01
[오늘Who] 신동빈, '반롯데' 정서 무서움 절감하고 '공감'을 내걸다 박혜린 기자 2019-07-22
신동빈, 롯데 사장단회의 끝내며 "사회와 공감 더욱 중요" 박혜린 기자 2019-07-21
[오늘Who] 신동빈, 한일관계 악화가 롯데에 줄 타격 최소화 부심 박혜린 기자 2019-07-16
신동빈, 한일 갈등 확산에 롯데 '일본기업' 이미지 부각될까 속앓이 박혜린 기자 2019-07-09
롯데지주의 롯데캐피탈 매각시한 3개월 앞, 신동빈 결단에 시선집중 이상호 기자 2019-07-09
[오늘Who] 신동빈, 미국에서 과감한 투자로 '글로벌 롯데' 의지 보여 박혜린 기자 2019-07-05
'신동빈 사람' 김창권, 롯데카드 계속 맡아 롯데와 MBK 가교 역할하나 이상호 기자 2019-07-04
트럼프, 이재용 정의선 신동빈 손경식 일으켜 세워 “미국 투자에 감사" 조예리 기자 2019-06-30
[오늘Who] 신동빈 일본 롯데홀딩스 지지 확인, 호텔롯데 상장 힘싣나 박혜린 기자 2019-06-26

에디터 추천기사

주택금융공사, 연 1%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16일부터 신청받아
인천시, '공원일몰제' 대응 잘 하지만 공원조성 위한 재원 부담 안아
LG전자, 8K 올레드TV를 북미 프리미엄 영상가전시장에 선보여
내년 1인당 세금부담 750만 원 육박, 조세부담률은 소폭 하락 전망
대법원, '사기 혐의' 밸류인베스트코리아 대표 이철 징역 12년 확정
검찰 조국 5촌 조카 이틀째 조사, 구속영장 15일 밤 청구할 듯
신동빈, 롯데 임직원들에게 "이스라엘 스타트업과 교류확대" 지시
SK텔레콤, 에릭슨과 손잡고 5G 단독규격 데이터통신 성공
박용만 김주영, 대한상의 한국노총 대표해 16일 호프미팅 열기로
산업부, 일본을 한국의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조치 곧 시행

인기 기사

1  문재인 지지율 47.2%로 소폭 올라, 조국 임명 놓고 의견 충돌 팽팽
2  주택금융공사, 연 1%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16일부터 신청받아
3  한국게임 갈수록 고만고만, 펄어비스와 크래프톤 참신한 도전에 시선
4  포스코, 철강 수익악화 고난의 시기를 고부가제품으로 넘는다
5  기아차도 수소차 생산한다, 현대차그룹 글로벌 주도권 쥐기 속도붙여
6  윤석금 '급매물' 웅진코웨이 몸값 신경전, 한국투자증권 마음 급해
7  펄어비스, 장르와 플랫폼 다양화로 '글로벌 게임사' 도약 도전한다
8  크래프톤, '미스트오버'로 콘솔에서 '배틀그라운드 신화' 재현할까
9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에탄운반선 최대 4척 수주경합”
10  대법원, '사기 혐의' 밸류인베스트코리아 대표 이철 징역 12년 확정

인기 동영상

[Who Is 스토리] 정용진, 모방과 혁신 사이에서 이마트 미래와 싸우다
[곽보현CEO톡톡] 재벌저격수 박영선, 중소기업 위해 재벌에 손 내밀다
[곽보현CEO톡톡] 박영선에게 중기부 장관은 어떤 징검다리 될까
[CEO&주가] ‘직업이 사장’ 김지완. BNK금융지주 주가는 체면 못 세워
[곽보현CEO톡톡]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주주 지지받아 회장 연임하나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