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김종갑
생년월일1951년 8월 10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경북
직 업공기업
직장명한국전력공사 사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김종갑은 한국전력공사 사장이다.

탈원전 탈석탄, 재생에너지 확대로 대표되는 문재인 정부의 에너지 전환정책에 따라 한국전력의 변화를 이끄는 동시에 수익성을 회복해야 할 과제를 안고 있다.

1951년 8월10일 경북 안동 임동면에서 태어났다.

아버지가 6.25 참전으로 전사해 할아버지와 할머니, 어머니 밑에서 자랐다.

안동중학교와 대구상업고등학교를 나오고 성균관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안동에서 보충역으로 근무하던 당시 17회 행정고시에 합격해 상공부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상공부 통상협력 담당관(미국과장), 미국 허드슨연구소 객원연구원을 거쳐 산업자원부 국제산업협력국장, 산업기술국장, 산업정책구장을 역임했다.

산업자원부 차관보와 특허청장을 거쳐 산업자원부 제1차관을 끝으로 공직생활을 마무리했다.

하이닉스반도체 대표이사 사장을 지냈고 하이닉스반도체 이사회 의장으로도 활동했다.

효성그룹 사외이사를 역임하기도 했다.

한국지멘스 대표이사 회장으로 재직하다가 2018년 4월 한국전력공사 사장에 취임했다.

강직한 성격에 공부를 열심히 하는 학구파로 알려져 있다.

◆ 경영활동의 공과

△공공기관 생산성 혁신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한국전력은 2018년 12월 업무혁신 성과를 인정받았다.........................
인물 기사정보
김종갑, 한전공대 연계할 나주와 전남 에너지특화사업 '차곡차곡' 진척 김수연 기자 2019-12-04
한국전력 멕시코에서 태양광발전소 착공, 김종갑 "신재생에너지 확대" 김수연 기자 2019-11-17
한국전력 에너지밸리에 기업 34곳 유치, 김종갑 "에너지허브 구축" 김수연 기자 2019-11-12
한국전력 전기요금은 왜 가스요금과 다른가, 답답한 김종갑의 반문 김수연 기자 2019-11-08
김종갑 "올해 한국전력 실적 더 어렵다, 부채 쌓이면 결국 국민부담" 고두형 기자 2019-11-07
한국전력 국제전력기술행사 빅스포 열어, 김종갑 "전력산업 보물지도" 김수연 기자 2019-11-06
한국전력 농사용 전기요금 올리고 싶은 김종갑, 벌집 쑤신 반발 가능성 김수연 기자 2019-11-05
김종갑 “한국전력 전기요금할인 폐지는 산업부와 협의해야” 김수연 기자 2019-11-04
전기요금 할인 폐지 원하는 김종갑, 한국전력 앞에 산업부 문턱 높아 김수연 기자 2019-10-31
김종갑, '친환경 전기' 구입비 줄어 한국전력 에너지전환사업 부담 덜어 김수연 기자 2019-10-29
김종갑, 한국당 반대에도 지역사회 지지 업고 한전공대 설립 박차 김수연 기자 2019-09-29
학교법인 한전공대 창립총회 열려, 초대 이사장에 김종갑 김수연 기자 2019-09-27
한국전력 신중부변전소와 송전선로 준공, 김종갑 "주민 신뢰로 가능" 김수연 기자 2019-09-25
김종갑, 한전공대 자금지원법 야당 동의 얻기 쉽지 않다 김수연 기자 2019-09-18
김종갑, UAE와 협력 다져 사우디아라비아 원전 수주 한걸음 다가서 김수연 기자 2019-09-16
김종갑, 아랍에미리트와 한국전력의 제3국 원전 공동진출 협력 김수연 기자 2019-09-11

에디터 추천기사

부산시 '국비 7조' 증액 실패 가능성, 오거돈 주요사업 차질 발등에 불
[오늘Who] ‘추다르크’ 추미애, 시대소명 앞세워 검찰개혁 깃발 들다
이마트24 흑자전환 절실한 김성영, 편의점 재계약 시즌 대비해 총력전
김성진, 메드팩토 상장으로 항암제 효능 높이는 혁신신약 개발에 도전
허태정, 대전 특수영상 클러스터로 영상산업 거점도시 만들기 온힘
컴투스 보유지분 늘리는 게임빌, 컴투스 배당 더 확대할까 주주 기대
[오늘Who] 서철수, NH프라임리츠 상장해 NH농협리츠운용 위상 높여
GS그룹 장손 허준홍 GS칼텍스 떠나, 삼양통상 경영권 승계할 듯
“배터리 가격 떨어져 2024년 전기차와 내연기관차 생산비용 같아져”
박한우, 기아차 인도공장 준공식에서 "내년은 신차 앞세워 도약"

인기 기사

1  제네시스 GV80 출시 전에 높은 관심, 현대차 반갑지만 흥행부담 커져
2  [오늘Who] 이석희, SK하이닉스 돌파구 위해 연말 쇄신인사 꺼낼까
3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4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5  [Who Is ?] 최중경 한국공인회계사회 회장
6  김종갑, 한전공대 연계할 나주와 전남 에너지특화사업 '차곡차곡' 진척
7  [Who Is ?]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 사장
8  [CEO&주가] '이재용 주식' 삼성SDS, 홍원표 IT전략사업에 주가 좌우
9  [Who Is ?] 구자엽 LS전선 회장
10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폴드2를 100만 원 안팎에 내놓을 수도"

인기 동영상

[CEO&주가] 박스권에 갇힌 KT&G 주가, 백복인 해외성과에 달렸다
[곽보현CEO톡톡] 임병용, GS건설 질적 성장으로 '장수CEO' 이어가나
[장인석 착한부동산] 부동산 고수는 시세차익보다는 가치투자 한다
[곽보현CEO톡톡]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연임은 아무 이상 없는가
[CEO&주가] '이재용 주식' 삼성SDS, 홍원표 IT전략사업에 주가 좌우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