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구광모
생년월일1978년 1월 23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서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LG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구광모는 LG그룹 회장이다. LG그룹 지주회사 LG의 공동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LG그룹의 미래를 책임질 성장동력을 발굴하기 위해 디지털 전환(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중심으로 다양한 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978년 1월23일 서울에서 태어났다. 친아버지는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으로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의 첫째 동생이다. 구 전 회장이 2004년 양자로 구광모를 입적했다.

미국 뉴욕의 로체스터 인스티튜트 공과대학을 졸업하고 LG전자 재경부문 금융팀 대리로 입사했다.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경영학석사(MBA) 과정에 입학했다가 중도에 학업을 중단했다. 스타트업에서 1년 정도 근무한 뒤 LG전자로 복귀했다.

LG전자에서 여러 사업부문을 경험하고 생산현장도 거쳤다. LG 시너지팀 부장에서 상무로 승진해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의 후계자로 경영수업을 받았다. 상무 직급을 유지하면서 LG 경영전략팀, LG전자 B2B사업본부에서 근무했다.

구본무 전 회장이 세상을 떠나자 LG 대표이사 회장으로 취임하며 그룹 경영을 맡았다.

주변과 격의 없이 지내고 소탈하고 겸손하다는 평을 듣고 있다.

실용주의적 사고를 지녔다. 사업에서 실행을 중시하고 내부 기반의 성장과 함께 외부와 협력관계에도 무게를 두고 있다..................
인물 기사정보
[오늘Who] 신학철, 구광모 경고에 LG화학 안전경영 배수진 치다 강용규 기자 2020-05-26
구광모, LG화학 화재현장 찾아 "경영진 책임 통감하고 대책 마련해야" 김디모데 기자 2020-05-20
LG그룹 코로나19 극복 힘보태기 역량 모아, 구광모 위기 뒤 성장 모색 김디모데 기자 2020-05-15
[오늘Who] 구광모 LG 1년, 체질개선 '합격점' 총수역할은 '진행 중' 김디모데 기자 2020-05-14
재벌총수 신뢰도 1위 구광모 2위 이재용, 정몽구 허창수 김범수 순서 김디모데 기자 2020-05-11
LG, 구광모의 사업 효율화 성과로 코로나19에도 실적개선 가능 임한솔 기자 2020-05-11
[오늘Who] 구광모는 왜 지주회사 LG의 LG유플러스 지분율을 높였나 김디모데 기자 2020-04-02

에디터 추천기사

박용진 “상법 개정해 부적격 사내이사 해임하는 장치 마련하겠다”
정경인, 펄어비스 핵심 지식재산 '검은사막' 게임수명 늘리기 공들여
[오늘Who] 홍남기, 위기 극복 위해 금산분리 완화 꺼냈지만 난관 많아
대기업 CEO는 현대차 승용차, 삼성전자 스마트폰, LG전자 TV 좋아해
문재인 트럼프와 통화에서 G7 초청 수락, “방역과 경제에서 역할한다”
조선3사, 카타르에서 LNG운반선 100척 이상 건조할 슬롯 예약받아
김종인, 강기정 만나 “국회 원구성에서 통합당이 포용적 자세 보여야"
금융위 부위원장 손병두 "포스트 코로나19 디지털금융 신속 추진“
장철훈 정영채, 농협경제지주와 NH투자증권 자금 효율성 위해 '맞손'
이낙연 대선주자 선호도 34.3%로 12개월째 1위, 2위 이재명 14.2%

인기 기사

1  SM엔터테인먼트, 중국 아이돌그룹 '웨이션브이'로 보릿고개 넘는다
2  렘데시비르 코로나19 표준치료제 인정에도 국내 제약사 기회 있다
3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국내 도입, 김현수 파미셀 성장기회 잡나
4  동성화인텍 한국카본 HSD엔진, 조선3사의 LNG운반선 수주 학수고대
5  해외언론 “한국조선해양, 앙골라 액체화물운반선 최대 4척 수주”
6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로 신약개발기업 꿈 꿔
7  현대차 6월 싼타페 사면 저금리 할부혜택, 기아차 조기구매 특별할인
8  [Who Is ?] 최재형 감사원 원장
9  [Who Is ?] 이정희 유한양행 대표이사 사장
10  신세계면세점 재고 면세품을 온라인판매, 롯데 신라도 6월 말 준비

인기 동영상

[장인석 착한부동산] 노량진 뉴타운이 뜨겁다, 투자 때 이것만은 알아야
[곽보현CEO톡톡] 증권 잘 아는 김지완, 전국구 BNK금융으로 밀고간다
[장인석 착한부동산] 역세권 신축 빌라는 황금알 투자, 이것만은 알아야
[곽보현CEO톡톡] 백전노장 김지완, BNK금융 코로나19 위기 헤쳐가다
[CEO&주가] 메리츠증권 덩치 키운 최희문, 주가는 수익다각화에 달려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