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신동빈
생년월일1955년 2월 14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국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롯데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신동빈은 롯데그룹 회장이다.

롯데지주를 출범한 뒤 유통과 화학을 중심으로 그룹 사업 포트폴리오를 재편하는 것과 동시에 지배구조 개편작업도 진행하며 ‘뉴롯데’를 향해 속도를 내고 있다.

호텔롯데 상장을 통해 한국롯데의 지주체제 안착을 이끌고 일본과 연관성, 계열사들의 갑횡포 논란, 총수일가의 경영비리 등에 타격을 받은 롯데그룹의 이미지를 개선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1955년 2월14일 일본 도쿄에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차남으로 태어났다. 아오야마가쿠인대학을 졸업한 뒤 미국 콜롬비아대학교 대학원에서 수학했다.

일본 노무라증권에서 직장생활을 시작한 뒤 일본 롯데상사 이사로 입사했다. 롯데케미칼의 전신인 호남석유화학 상무로 자리를 옮기면서 한국 롯데그룹에 발을 내디뎠다.

롯데그룹 기획조정실 부사장과 부회장을 거쳐 회장으로 취임했다.

예절을 중시하며 인간미 넘치는 성격의 소유자다. 임직원들 사이에서 신망도 두텁다.

◆ 경영활동의 공과

△‘뉴롯데’ 향한 인적쇄신 및 조직개편
2019년 12월 신동빈은 정기 임원인사에서 임원 180여 명을 물갈이하는 대규모 인적교체를 실시했다. 전체 임원의 3분의1가량을 바꿨다.............
인물 기사정보
강희태, 신동빈의 '게임 체인저' 요구에 롯데쇼핑을 뿌리째 바꾼다 장은파 기자 2020-02-14
이영구, 신동빈 의지 실어 롯데칠성음료 디지털로 중무장 전력투구 박혜린 기자 2020-02-05
롯데, ‘푸드테크’ 힘싣는 신동빈 의지로 대체육류시장 선두에 박혜린 기자 2020-01-23
신격호 롯데타워 돈 뒤 영면의 길로, 신동빈 "땀과 열정을 평생 기억" 최석철 기자 2020-01-22
신동빈, 신격호 유산을 롯데 사회재단에 넘겨 분쟁 불씨 원천차단하나 최석철 기자 2020-01-21
[오늘Who] 신격호 상속유산 1조, 신동빈 '롯데 원톱'은 문제없다 장은파 기자 2020-01-20
신동주 신동빈 이제 화해하나, 한국과 일본 롯데 계열분리 가능성 주목 최석철 기자 2020-01-20
신동빈, 롯데 사장단에게 "목표 반드시 달성한다는 강한 의지 지녀야" 장은파 기자 2020-01-16
롯데그룹, 신동빈 주재로 새해 첫 사장단회의 열고 '디지털 전환' 논의 장은파 기자 2020-01-15
롯데지주 지배력 더 필요한 신동빈, 롯데 계열사 '고배당' 계속 간다 장은파 기자 2020-01-09
[오늘Who] 신동빈이 책임경영 맡긴 하석주, 신년사 A4 9장 무게 안아 이한재 기자 2020-01-07
롯데지주체제 다진 신동빈, 계열사 등기이사 '과다겸직' 논란 해소 나서 최석철 기자 2020-01-07
[신년기획] 롯데 지능형 기업으로, 신동빈 디지털로 뿌리째 바꾼다 최석철 기자 2020-01-06
신동빈, 롯데 신년사에서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각오로 변해야" 최석철 기자 2020-01-02
'신동빈 기대주' 기원규, 롯데컬처웍스 맡아 '젊은 감각' 불어넣는다 임재후 기자 2019-12-24
롯데지주와 정책본부 출신 대약진, '신동빈 사람들' 뉴롯데 전면에 최석철 기자 2019-12-20
김교현, 통합 롯데케미칼 대표로 신동빈 화학사업 큰 그림 완성 맡아 강용규 기자 2019-12-19
신동빈, 황각규 송용덕 '쌍두마차'로 롯데지주 그룹 컨트롤타워 강화 최석철 기자 2019-12-19
[오늘Who] 신동빈 롯데 유통부문 인적쇄신, 온라인 대응 위기감 깊어 최석철 기자 2019-12-18
롯데 BU장체제 바뀌나, 연말인사에서 신동빈 구심점의 인적교체 예고 최석철 기자 2019-12-16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 유지, 관세청 "신동빈 뇌물은 결격사유 아니다" 최석철 기자 2019-12-11

에디터 추천기사

공정위, 네이버 계열사 21곳 자료 누락한 혐의로 이해진을 검찰고발
정세균 "지역감염 차단 총력, 중국 유학생 면밀히 관리“
이재명, 경기도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지원자금 2천억으로 증액
미래통합당에 김영환 김원성 최고위원 합류로 지도부 구성 마쳐
국민의당 시도당 4곳 창당, 안철수 "공천은 창당 뒤 구체적 계획 공개"
미국 국제무역위, LG화학이 낸 소송에서 SK이노베이션에 '조기패소'
정부, 코로나19 지역감염 가능성에 대비해 폐렴환자 전수조사 결정
중국에서 코로나19 사망자 1600명 넘어서, 확진자는 6만8500명
한화시스템 미국 오버에어와 에어택시 개발, 김연철 "항공전자로 확대"
시가총액 100대 기업 작년 영업이익 35% 줄어, 반도체 불황의 영향

인기 기사

1  임상 실패원인 말 바꾼 헬릭스미스, 김선영 후속 임상은 성공할까
2  공공기관에 직무급제 독려, 민간 확산은 '임금삭감' 반발에 미지수
3  박정호, 정부 시민단체 요구에 SK텔레콤 5G통신 저가요금제 결단할까
4  미래통합당에 김영환 김원성 최고위원 합류로 지도부 구성 마쳐
5  두산 목표주가 낮아져, “두산중공업 불확실성 해소되면 주가 반등”
6  "삼성전기 주가 상승 가능", 삼성전자 갤럭시S20 출시로 수혜 커져
7  박홍진, 현대그린푸드 새 성장동력으로 케어푸드사업에 힘실어
8  우리금융, 과점주주와 연합해 푸르덴셜생명 놓고 KB금융과 다투나
9  성열기, 신세계푸드 새 사업에 케어푸드 넣고 2조 시장 향해 발진
10  디피씨 초록뱀미디어 키이스트 주가 초반 급등, 방탄소년단 활동 재개

인기 동영상

[곽보현 CEO톡톡] 정몽규, 아시아나항공 대표 맡아 정상화 지휘할까
[CEO&주가] 진양곤 표적항암제에 걸다, 에이치엘비 코스닥 1위 도전
[장인석의 착한부동산] 성공한 연예인 같은 부동산은 돈 안된다
[곽보현 CEO톡톡] 정몽규 '단도투자론', 아시아나항공 정상화 이끌까
[CEO&주가] 전기차배터리는 LG화학 미래, 신학철 주가 기준 높이나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