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정지선
생년월일1972년 10월 20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서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정지선은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이다. 현대백화점 대표이사도 맡고 있다.

면세점사업 진출에 이어 건축자재기업 한화L&C 인수도 추진하는 등 현대백화점그룹의 새 성장동력을 찾기 위해 힘쓰고 있다.

30대 초반에 부회장에 오르고 2007년 35세의 젊은 나이에 회장으로 취임해 처음에는 행보가 조심스러웠으나 2018년까지 최근 5년 사이 인수합병시장에서 존재감을 보이고 있다.

현대리바트, 한섬, SK네트웍스 패션부문을 인수했으며 2018년 8월 한화L&C 인수도 추진하고 있다. 11월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 시내면세점도 연다.

1972년 10월20일 서울에서 태어났다. 정주영 현대그룹 창업주의 삼남인 정몽근 현대백화점 명예회장의 장남이다.

경복고를 나와 연세대 사회학과를 다니다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하버드대 '스페셜스튜던트' 과정을 이수했다.

현대백화점 경영관리팀 부장으로 입사해 경영에 참여하기 시작했다. 기획실장 이사, 기획 관리담당 부사장을 거쳐 현대백화점그룹 총괄부회장을 역임한 뒤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으로 재직하고 있다.

직원들과 격의없이 소통하며 ‘따뜻한 리더십’을 지녔다는 평가를 받는다...........
인물 기사정보
장호진, 정지선·정교선 현대백화점 '형제경영'의 '1등참모' 역할 확대 최석철 기자 2019-11-26
[오늘Who] 정지선, 젊은 재무전문가를 현대백화점 계열사에 전진배치 장은파 기자 2019-11-25
정용진 정지선, 이마트 현대백화점 세대교체 인사로 업황 타개책 찾아 최석철 기자 2019-11-25
정지선, 현대백화점 '면세점 4강체제' 재편의 기회 앞에 서다 장은파 기자 2019-10-31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사장급 임기만료 5명 놓고 안정과 변화 '장고' 최석철 기자 2019-10-28
현대백화점 인천공항 면세점 뛰어들까, 정지선 '4강체제' 의지에 시선 장은파 기자 2019-10-27
'동갑내기' 정지선 정유경, 현대백화점 신세계 가구사업 다른 색깔 장은파 기자 2019-10-16
[오늘Who] 정지선 온라인은 체면보다 내실, 현대백화점 쿠팡 입점 박혜린 기자 2019-09-09

에디터 추천기사

부산시 '국비 7조' 증액 실패 가능성, 오거돈 주요사업 차질 발등에 불
[오늘Who] ‘추다르크’ 추미애, 시대소명 앞세워 검찰개혁 깃발 들다
이마트24 흑자전환 절실한 김성영, 편의점 재계약 시즌 대비해 총력전
김성진, 메드팩토 상장으로 항암제 효능 높이는 혁신신약 개발에 도전
허태정, 대전 특수영상 클러스터로 영상산업 거점도시 만들기 온힘
컴투스 보유지분 늘리는 게임빌, 컴투스 배당 더 확대할까 주주 기대
[오늘Who] 서철수, NH프라임리츠 상장해 NH농협리츠운용 위상 높여
GS그룹 장손 허준홍 GS칼텍스 떠나, 삼양통상 경영권 승계할 듯
“배터리 가격 떨어져 2024년 전기차와 내연기관차 생산비용 같아져”
박한우, 기아차 인도공장 준공식에서 "내년은 신차 앞세워 도약"

인기 기사

1  제네시스 GV80 출시 전에 높은 관심, 현대차 반갑지만 흥행부담 커져
2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3  [오늘Who] 이석희, SK하이닉스 돌파구 위해 연말 쇄신인사 꺼낼까
4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5  김종갑, 한전공대 연계할 나주와 전남 에너지특화사업 '차곡차곡' 진척
6  [Who Is ?] 최중경 한국공인회계사회 회장
7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8  노소영, 최태원과 이혼하면 SK그룹을 분리해 경영하기를 원하나
9  [Who Is ?]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 사장
10  [CEO&주가] '이재용 주식' 삼성SDS, 홍원표 IT전략사업에 주가 좌우

인기 동영상

[CEO&주가] 박스권에 갇힌 KT&G 주가, 백복인 해외성과에 달렸다
[곽보현CEO톡톡] 임병용, GS건설 질적 성장으로 '장수CEO' 이어가나
[장인석 착한부동산] 부동산 고수는 시세차익보다는 가치투자 한다
[곽보현CEO톡톡]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연임은 아무 이상 없는가
[CEO&주가] '이재용 주식' 삼성SDS, 홍원표 IT전략사업에 주가 좌우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