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조국
생년월일1965년 4월 6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부산
직 업정무직공무원
직장명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조국은 전직 법무부 장관이자 현직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다.

민정수석 시절 토대를 마련한 검경수사권 조정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등을 통한 검찰개혁을 추진했지만 자녀의 학사비리 의혹, 가족 사모펀드 투자 등의 논란에 시달렸다. 검찰의 특수부 축소 등의 검찰개혁안을 마련한 뒤 법무부 장관 취임 35일 만에 사퇴했다.

1965년 4월6일 부산에서 태어났다. 서울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했다.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법학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버클리캠퍼스 로스쿨을 졸업했다. 전공은 형사소송법이다.

사회주의노동자동맹을 도운 혐의로 반 년 동안 옥고를 치렀고 투옥 직후 국제 앰네스티가 양심수로 지정했다.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더불어민주당 혁신위원, 국가인권위원을 역임했다.

진보적 법학자로 교수로 재직할 때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신설과 검경 수사권 조정을 요구했다.

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청와대 민정수석에 발탁돼 청와대 참모 중 최장 기간 재직하며 인사검증과 공직기관 확립, 권력기관 개혁 등을 담당했다.

민정수석에서 물러난 뒤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됐다. 각종 의혹이 불거지면서 검찰 수사가 진행돼 장관 임명을 놓고 여야 사이 대립이 격렬해졌으나 낙마하지 않고 장관에 임명됐다.

비검찰 출신의 학자이자 활동가로 폭넓은 헌법 지식과 인권의식을 바탕으로 사회적 약자를 대변해왔다.

대중과 활발히 소통하는 편이다. 민정수석으로 임명되기 전 소셜네트워크(SNS) 활동을 접기 전까지 32만 명의 팔로워를 거느린 영향력 있는 트위터 사용자였고 민정수석 재직 중에는 페이스북 등을 통해 활발하게 소셜네트워크 활동을 전개했다.

이런 점 때문에 문재인 정부의 개혁정신을 상징하며 다음 대선후보군으로까지 발돋움했다. 그러나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검증 과정에서 기득권으로서 위치가 부각된데다 과거 소셜네트워크 상 발언이 발목을 잡는 등 이미지가 퇴색했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에디터 추천기사

항공업계 코로나19 위기에 돈줄 SOS, 국토부 꺼낼 카드 마땅치 않아
김영문, 푸드나무 온라인 뿌리로 오프라인 가지 뻗어 매출 1천억 도전
몸집 가벼워진 '알짜' 현대HCN, SK텔레콤 LG유플러스 누가 차지하나
서울 동작을 민주당 이수진 48.5%, 통합당 나경원 36.6%에 앞서
창원 성산구 여영국 이흥석 단일화하나, 통합당 강기윤에 버거운 대결
건설업종, 코로나19 악영향은 1분기보다 2분기에 더 크게 받아
현대차 싱가포르에 모빌리티연구소 건립하기로, 서보신 “미래 테스트”
한올바이오파마, 갑상선 안병증 항체신약 임상에서 좋은 성과 기대
비례대표 정당 지지율에서 더시민 20.4%, 한국당 24.4%로 접전
SK하이닉스, 이미지센서 포함 비메모리사업 작년 매출 1.5배 늘어

인기 기사

1  진원생명과학 주가 장중 상한가, 코로나19 백신 우선협상자로 뽑혀
2  텔콘RF제약 화일약품 주가 초반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커져
3  텔콘RF제약 비씨월드제약 화일약품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4  서정진, 코로나19 계기로 셀트리온 진단키트를 새 수익원으로 키운다
5  진원생명과학 주가 초반 이틀째 강세,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 지속
6  [오늘Who] 서정진, 모두가 만족할 셀트리온 계열3사 합병안 짜낼까
7  셀트리온 계열3사 주가 장중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기대 높아
8  거래소, 휴마시스 주가 투자경고에도 급등해 주식 31일 매매정지
9  바이오주 뛰어, 녹십자랩셀 텔콘RF제약 올릭스 '상한가' 메지온 '하락'
10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혼조, 셀트리온헬스케어 씨젠 상승

인기 동영상

[장인석 착한부동산] 땅값 너무 비싼 서울 강남, 아직도 싼 부동산 있다
[CEO&주가] 삼성SDI 주가 상승궤도 타나, 전영현 배터리 성장틀 잡아
[곽보현CEO톡톡] 글로벌 톱5 내건 방준혁, 넷마블 또 한번 틀을 깬다
[곽보현CEO톡톡] 방준혁, 글로벌 넷마블 위한 '코웨이 승부' 성공할까
[총선] 황교안 홍준표 유승민 안철수, 총선 뒤 보수 대선주자 승자는?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