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이재용, 이건희 지분 상속세로 삼성전자 주주환원정책 강화 불가피"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  2020-10-26 10:51:3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별세하면서 유가족의 상속세 납부를 위해 삼성전자 주주환원정책이 강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많아졌다.

유종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26일 “이건희 회장 보유지분 상속은 상속세 재원 마련이 문제”라며 “보유지분 배당금과 가족들 개인적 금융조달 방법을 활용할 가능성이 있다”고 바라봤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왼쪽)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 회장과 가족들은 보유한 계열사 주식으로 2019년 7246억 원의 배당소득을 올렸다. 유 연구원은 향후 계열사들의 주주환원 정책이 확대돼 배당소득이 더 늘어날 수 있다고 판단했다.

유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3년 동안 주주환원정책이 올해로 끝나고 새로운 정책이 곧 결정될 예정”이라며 “주주환원이 좀 더 확대되는 방향으로 결정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외에 삼성생명 배당금 역시 상속세의 주요 재원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삼성생명이 금융 계열사 지분구조의 정점에 있고 각 금융 계열사의 이익 창출력이 견조하기 때문이다.

유 연구원은 개인적 금융조달을 통한 재원 마련 가능성도 크다고 봤다. 그는 “상속세를 배당소득으로 감당하기에 충분치 않다”며 “6회 연부연납해도 매해 1조 원 이상의 추가 재원이 필요해 금융조달이 불가피하다”고 분석했다.

김동양 NH투자증권 연구원도 삼성전자 배당정책의 중요성이 커졌다고 판단했다.

김동양 연구원은 “보유지분 및 상속지분 처분을 통해 마련할 수 있는 재원은 최대 4조4천억 원에 불과하다”며 “삼성전자로부터 배당수입이 현재 수준에 머무른다면 연부연납을 고려해도 약 3조5천억 원의 상속세 부족분을 채울 수 없다”고 설명했다.

김동양 연구원은 “LG의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상속이 시작되면 삼성전자의 배당정책이 지금보다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선우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는 지배구조 핵심이자 오너가의 취득 대상 기업”이라며 “주주친화정책 강화는 필연적”이라고 바라봤다.

김선우 연구원은 “삼성전자 주주친화정책은 점차 강화돼 가고 있고 올해 3개년 정책의 잔여재원이 발생한다”며 “역사적·상대적 관점에서 가장 강력한 배당 또는 자사주 매입정책이 실행될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삼성전자는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진행한 주주환원정책을 통해 연간 배당규모를 9조6천억 원으로 확대했다. 잉여현금흐름(FCF)의 50%를 주주에게 환원한다는 방침도 결정했다.

김양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2021년부터 2022년까지 메모리반도체업황 개선과 비메모리, IM사업부 호조로 영업이익이 증가할 것”이라며 “잉여현금흐름 50%를 기준으로 한 향후 2년 배당은 27조 원으로 과거 대비 50% 증가하는 셈”이라고 예상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T 주식 매수의견 유지, "순이익 급증해 올해 배당 확대 기대 높아"
·  김현미 전세대란과 싸움 힘에 부쳐, 전세형주택 공급 언 발에 오줌 누기
·  SK 1조 규모 서린빌딩 되산다, 장동현 리츠로 성장재원 마련하나
·  삼성전자 발탁승진으로 부사장 된 이준희, 5G사업 선봉 인정받아
·  [채널Who] 정의선시대 현대차 품질 더 가야, 출발은 남양연구소 개혁
·  현대제철 4분기 흑자전환 확실, 자동차강판 판매 늘어난 덕분
·  삼성카드 신사업 확대 필요, 김대환 마이데이터사업 복병 만나 아쉬워
·  롯데하이마트 코로나19 극복, 황영근 오프라인 살린 온라인 판매 집중
·  GS건설 지분 늘린 허윤홍, GS그룹 회장후보로 GS 지분 언제 확보할까
·  두산퓨얼셀 주가 상승 가능, "연료전지시장 급성장해 수혜 커져"
 
 
관련 동영상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macmaca
(124.59.4.251)
세계는 사회주의보다 자본주의로 통합되는 경향있음. 미국주도 시장중심 자본주의와 중국.서유럽 일부 사민당계열 국가자본주의로 나뉠듯.미국주도 시장중심 자본주의의 혜택도 있지만, 국가자본주의를 절충하면 부의 양극화나 복지문제미비등이 보완되는 이점도 있음. 한국은 전국민 고용보험.의료보험등에서 상당히 진전된 상황. 상속세 이정도면 기업가도 국가에 공헌하는 심정을 느끼고 너무 불만 갖지 말아야.
(2020-10-26 13:27:10)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