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SK바이오팜 주가 급락, 셀트리온 계열3사 삼성바이오로직스도 하락
최영찬 기자  cyc0111@businesspost.co.kr  |  2020-08-14 16:14:2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바이오팜 주가가 급락했다. 셀트리온 계열3사와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도 하락했다.

14일 SK바이오팜 주가는 4.03%(7500원) 떨어진 17만8500원에 거래를 마무리했다.
 
조정우 SK바이오팜 대표이사 사장(왼쪽),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가운데),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
▲ 조정우 SK바이오팜 대표이사 사장(왼쪽),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가운데),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

개인투자자는 191억 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기관투자자는 144억 원, 외국인투자자는 52억 원어치를 각각 순매도했다. 

SK바이오팜은 이날 2020년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21억 원, 영업손실 578억 원을 냈다고 밝혔다. 매출은 1분기보다 47.4% 감소했고 영업손실은 73억 원 줄었다.

셀트리온제약 주가는 3.92%(4600원) 떨어진 11만2700원에 장을 마쳤다.

개인투자자는 53억 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기관투자자는 5억 원, 외국인투자자는 45억 원어치를 각각 순매도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는 3.70%(4천 원) 하락한 10만4200원에 거래를 끝냈다.

개인투자자는 700억 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기관투자자는 212억 원, 외국인투자자는 528억 원어치를 각각 순매도했다. 

셀트리온 주가는 전날보다 1.30%(4천 원) 내린 30만45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외국인투자자는 281억 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기관투자자는 25억 원, 개인투자자는 250억 원어치를 각각 순매도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는 2.44%(2만 원) 빠진 80만 원에 거래를 종료했다.

기관투자자는 4억 원, 개인투자자는 187억 원어치를 각각 순매수했다. 외국인투자자는 185억 원어치를 순매도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네트웍스 충전인프라 힘줘, 황일문 SK렌터카 전기차 렌털 힘붙어
·  대신증권 대어급 잇단 상장주관 바라봐, 양홍석 투자금융 결실 눈앞
·  현대차 아세안에서 일본차 아성 공략, 정의선 차별화 강한 의지 다져
·  손병석 한국철도 새 수익원 역세권개발 탄력, 정부 주택공급에 힘받아
·  메지온 심장질환 신약 미국 허가받기 매달려, 박동현 상용화 완주 의지
·  금호타이어 순이익 쉽지 않아, 전대진 노조파업에 반덤핑관세 겹악재
·  [오늘Who] SK건설은 친환경기업, 안재현 정부 그린리모델링 주시
·  자이에스앤디 소규모재건축 수혜 바라봐, 엄관석 '자이' 브랜드 믿는다
·  CJ대한통운 용마로지스 GC녹십자랩셀, 코로나19 백신 수송은 '저요 저'
·  경남에 수소 고속철도가 필요하다는 김경수, 친환경으로 산업 살리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