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기업정책
SK바이오사이언스 진원생명과학 제넥신, 코로나19 백신 곧 임상 진입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  2020-08-13 15:18:0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중앙방역대책본부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3종이 올해 안에 임상을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13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올해 안에 국내기업이 개발하고 있는 3종의 백신후보 모두 임상 착수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

임상은 사람을 대상으로 의약품과 의료기기 등의 안전성과 효능을 평가하는 과정이다.

올해 안에 임상이 시작될 것으로 보이는 백신 후보물질은 단백질을 이용한 ‘합성항원 백신’ 1종과 유전물질인 DNA(디옥시리보핵산)를 활용한 백신 2종이다.

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SK바이오사이언스가 합성항원 백신을 개발하고 있고 제넥신과 진원생명과학이 각각 DNA 백신을 개발하고 있다.

제넥신은 6월11일 임상1/2a상 승인을 받았다. SK바이오사이언스와 진원생명과학은 현재 동물을 대상으로 백신 후보물질의 효능과 독성 등을 평가하고 있다.

정부는 코로나19 백신 3종을 2021년 하반기에서 2022년까지 개발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이들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5871명 급증, 중국도 124명으로 확산
·  대신증권 대어급 잇단 상장주관 바라봐, 양홍석 투자금융 결실 눈앞
·  삼성생명 즉시연금 소송결과 안심 못해, 전영묵 브랜드 하락 부담 안아
·  메지온 심장질환 신약 미국 허가받기 매달려, 박동현 상용화 완주 의지
·  자이에스앤디 소규모재건축 수혜 바라봐, 엄관석 '자이' 브랜드 믿는다
·  KB국민은행 알뜰폰 리브엠 놓고 의구심, 혁신성 입증 부담 계속 커져
·  CJ대한통운 용마로지스 GC녹십자랩셀, 코로나19 백신 수송은 '저요 저'
·  [오늘Who] 권봉석, LG전자 스마트폰 '최선의 선택'으로 무얼 고를까
·  [오늘Who] 우리카드 맡은 김정기, 자동차금융과 디지털로 수익다변화
·  빈대인 황윤철 BNK금융 회장후보로 남나, 은행장 연임에 무게 실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