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LG전자, MZ세대와 소통 위한 '라이프스 굿' 영상캠페인 펼쳐
성보미 기자  sbomi@businesspost.co.kr  |  2020-08-13 11:39:4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전자가 MZ세대를 겨냥한 영상 캠페인을 준비했다.

LG전자는 밀레니얼세대(Y세대)와 Z세대를 통칭하는 MZ세대와 소통하는 '라이프스 굿'(Life’s Good)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3일 밝혔다.
 
▲ LG전자 MZ세대와 소통하는 'Life's Good' 캠페인 < LG전자 >

MZ세대는 1980년대부터 2000년대에 출생한 세대로 디지털환경에 익숙하고 최신 트렌드와 남과 다른 이색적 경험을 추구하는 것이 특징이다.

LG전자는 국제 청소년의 날(8월12일)을 기념해 LG Global 계정을 통해 유튜브에 'Life's Good'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4분이 조금 넘은 이 영상은 MZ세대인 아멜리아 콘웨이 감독이 연출을 맡았는데 그는 2003년 태어나 올해 17살이다.

11살에 감독으로 데뷔해 광고, 단편영화, 뮤직비디오 등 다양한 영상을 제작했다.

아멜리아 콘웨이 감독은 이번 영상에서 환경 운동가, 여성 인권 운동가, 미디어 아티스트, 다국적 밴드 등으로 활약하고 있는 MZ세대들의 도전과 열정을 풀어냈다.

이 영상은 MZ세대가 익숙한 비대면(온택트) 방식으로 제작됐다. 

아멜리아 콘웨이 감독은 출연자들과 화상 인터뷰를 통해 각 인물의 특징을 담은 스토리를 구성했다. 또한 영상을 촬영할 때도 화상회의 플랫폼 등을 활용해 원격으로 연출했다.

LG전자는 이번 영상 공개에 이어 젊고 재능 있는 뮤지션을 발굴하고 음악을 완성해가는 참여형 프로젝트도 소셜미디어에서 진행하는 등 MZ세대와 소통하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할 계획을 세웠다.

김진홍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전무는 "젊은 세대의 문화와 트렌드에 부합하는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지속가능 브랜드를 넘어 적응가능 브랜드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성보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그룹주 방향 못 잡아, LG화학 3%대 오르고 LG LG유플러스 내려
·  LG전자 세탁기, 한국생산성본부 고객만족도조사에서 15년째 1위
·  LG전자, 미국에서 '냉장고 결함' 집단소송 낸 소비자들과 합의
·  LG그룹주 약세, LG화학 5%대 급락 LG전자 LG디스플레이 상승
·  LG그룹주 방향 못 잡아. LG화학 6%대 급락하고 LG LG상사 상승
·  LG그룹주 약세, LG상사 LG디스플레이 3%대 하락 LG화학만 상승
·  LG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비대면생활에 가전수요 대폭 늘어"
·  구광모, LG화학 배터리 분사로 LG그룹 모빌리티사업에 더 힘 싣는다
·  삼성전자 LG전자, TV 수요 늘어 3분기 수익성 신기록 달성도 가능
·  삼성전자 LG전자, 미국 디자인 공모전에서 상 여럿 받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