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LG그룹주 등락 갈려, LG화학 11%대 급등 LG하우시스 4%대 하락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  2020-08-03 15:53:2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화학 주가가 올랐다.

3일 LG화학 주가는 직전 거래일보다 11.80%(6만7천 원) 오른 63만5천 원에 거래를 마쳐 종가 기준 역대 최고가를 새로 썼다.
 
▲ 신학철 LG화학 대표이사 부회장.

장 초반 62만 원 선을 넘은 뒤 한때 65만 원까지 올라갔다.

거래량은 170만7311주로 직전 거래일과 비교해 33만 주가량 늘었다.

LG화학 전기차배터리 점유율이 높아져 주가도 힘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시장 조사기관 SNE리서치에 따르면 LG화학의 상반기 전기차 배터리 사용량 점유율은 24.6%로 집계됐다. 반기 기준 처음으로 1위에 오른 것이다.

이날 LG그룹 주가는 뚜렷한 방향을 잡지 못했다.

LG전자 주가는 4.67%(3300원) 오른 7만4천 원에, LG이노텍 주가는 2.48%(4천 원) 상승한 16만5천 원에 장을 마감했다.

LG 주가는 1.08%(800원), LG헬로비전 주가는 0.50%(20원) 상승해 각각 7만4800원과 3990원에 거래를 끝냈다.

반면 LG하우시스 주가는 4.47%(2800원) 내린 5만9800원에, LG디스플레이 주가는 1.59%(200원) 하락한 1만2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LG생활건강 주가는 1.53%(2만1천 원) 내린 135만 원에 장을 끝냈다. LG유플러스 주가는 1.31%(150원) 떨어진 1만13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LG상사 주가는 직전 거래일과 같은 1만5100원을 유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HotJobs 100] 비즈니스피플이 엄선한 오늘의 채용-1월14일
·  [오늘Who] 신창재, 교보생명 경영권 걸린 분쟁에서 유리한 위치 올라
·  신한금융투자 LG에너지솔루션 롯데렌탈 상장 잡나, 이영창 기대 커
·  르노삼성차 희망퇴직 확대, 시뇨라 노조와 임단협 타결 더 꼬일 판
·  두산 로봇과 수소드론으로 물류 엮는다, 문홍성 새 성장동력 그림 그려
·  현대차그룹과 애플 전기차 협력, 현대차와 기아 역할분담도 한 방법
·  현대차 글로벌비즈니스센터 낮아지나, 현대건설 시공경험 가장 아쉬워
·  [오늘Who] 동부발전 신재생 길 열어, 박일준 주민과 이익공유 정립
·  한양 스마트시티사업 주연되기 경쟁력 키워, 상장 때 기업가치도 유리
·  전북은행 내부출신 행장 나오나, 수석부행장 서한국 유력하게 떠올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