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코스피 '기관과 외국인 매수'에 올라, 코스닥도 강보합 마감
공준호 기자  junokong@businesspost.co.kr  |  2020-07-15 16:18:1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코스피지수와 코스닥지수가 나란히 올랐다.

15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8.27포인트(0.84%) 오른 2201.88에 거래를 마쳤다.
 
▲ 15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8.27포인트(0.84%) 오른 2201.88에 거래를 마쳤다. <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코스피는 미국 증시 강세 등 영향으로 1%대 상승해 출발했다"며 "미국과 중국의 갈등이 고조되며 중국 등 증시가 하락한 가운데 상승폭이 축소돼 장을 마감했다"고 말했다.

14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홍콩에 부여했던 특별지위를 박탈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고 로이터 등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이렇게 밝히면서 홍콩의 자치권을 훼손한 중국 관리들을 제재하는 법안에도 서명했다고 말했다.

중국 외교부는 15일 성명을 통해 "미국은 최근 중국의 엄중한 항의에도 홍콩 자치법안으로 불리는 법을 통과시켰다"며 "이는 국제법을 심각히 위반한 것으로 홍콩 사무와 중국 내정에 난폭하게 간섭하는 것"이라고 반발했다.

15일 코스피시장에서 기관투자자는 3362억 원, 외국인투자자는 2678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개인투자자는 6001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가운데 삼성전자(1.67%), SK하이닉스(0.12%), 삼성바이오로직스(1.90%), LG화학(1.87%), 삼성SDI(0.26%), 현대차(7.39%) 등 주가가 올랐다.

반면 네이버(-0.17%), 셀트리온(-2.47%), 카카오(-1.60%) 등 주가는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90포인트(0.37%) 상승한 781.29에 거래를 마감했다.

코스닥시장에서 개인투자자는 168억 원, 외국인투자자는 392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기관투자자는 489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가운데 에이치엘비(2.47%), 알테오젠(1.20%), 케이엠더블유(9.47%) 등 주가가 올랐다.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2.45%), 셀트리온제약(-1.48%), 씨젠(-9.22%), 펄어비스(-0.84%), 에코프로비엠(-0.83%), CJENM(-1.37%), 스튜디오드래곤(-1.78%) 등 주가는 내렸다.

15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5.2원 내린 1200.5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공준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다 내려, 셀트리온 계열 2%대 하락
·  코스피 '개인 매수세'에 8거래일째 올라, 코스닥은 이틀째 내려
·  코스피 장중 오르고 코스닥 약보합, 부산주공 와이팜 이화공영 급등
·  코스피 코스닥 장중 1%대 동반하락, 모토닉 바른테크놀로지 급등
·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혼조, 케이엠더블유 SK머티리얼즈 올라
·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엇갈려, 에이치엘비 25%대 급등
·  코스피 올라 2400선 26개월 만에 넘어서, 코스닥 12거래일 만에 내려
·  코스피 코스닥 동반하락 출발, 진원생명과학 바른테크놀로지 급등
·  코스피 코스닥 장중 상승, 청호컴넷 SK케미칼 바른테크놀로지 급등
·  코스피 '중국 경제지표 호조'에 1%대 올라, 코스닥도 11일째 상승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