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박정호 김준 이석희, 최태원의 SK 사회적 가치 환경성과 올리기 각오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20-06-05 17:03:4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텔레콤, SK이노베이션, SK하이닉스 등 SK그룹 핵심 계열사가 모두 친환경경영부분에서 기대에 못 미치는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환경공정과 환경 관련 서비스, 제품 개발 등 친환경부문은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경영철학인 ‘사회적 가치’ 성과 측정의 핵심요소인 만큼 세 계열사의 친환경경영을 향한 발걸음이 바빠질 것으로 보인다.
 
최태원 SK그룹 회장.

5일 SK그룹에 따르면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전략 개발과 성과, 환경과 안전부문 기여 등 사회적 가치 측정결과는 각 계열사 조직의 경영 핵심평가지표(KPI)에 50% 비중으로 반영된다. 

매출, 영업이익 등 재무적 실적만큼 사회적 가치 창출성과를 중요하게 본다는 것이다.

SK텔레콤과 SK이노베이션, SK하이닉스 등은 모두 ‘2019 사회적 가치 측정결과’에서 특히 환경공정부문 성적이 낙제점을 받았다.

2019년 5월 SK그룹이 처음으로 각 계열사들의 2018년 사회적 가치 측정결과를 공개했을 때도 환경공정부문의 마이너스 성적이 눈에 띄었는데 그 뒤 1년 동안 관련 분야에서 큰 성과를 내지 못했다는 뜻이다.

최 회장은 당시 부정적 성과까지 내놓는 데 우려를 표시하는 내부의 분위기에도 “앞으로 어떻게 개선할지 더 고민하자는 차원에서 좋지 않은 결과도 모두 공개하라”고 지시했다.

사회적 가치를 측정해 실제 사업서비스와 전략 개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힘을 싣겠다는 의지를 내보인 것이다.

그러나 올해도 SK그룹의 핵심사업을 운영하는 세 계열사가 여전히 기업활동에서 환경에는 부정적 영향을 주고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확인하게 되면서 각 계열사 최고경영자들은 친환경부분에서 과제를 풀어내는 일이 시급해졌다.

SK텔레콤은 2019년 전체적 사회적 가치 창출실적은 늘어났지만 환경공정 부분에서는 마이너스 1045억 원을 냈다.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왼쪽부터), 김준 SK이노베이션 대표이사 총괄사장,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은 올해 환경공정 부분 성적을 개선하기 위해 친환경 기술 개발과 빌딩 에너지 관리시스템 보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또 중고 휴대전화 재활용, 플라스틱 배출량 저감 등을 추진할 계획도 밝혔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사회적 가치 측정결과가 경영 핵심평가지표에 50% 비중으로 반영돼 중요해졌다"며 "친환경 아이템을 개발하는 게 쉽지 않다”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과 SK하이닉스 역시 환경공정 부분에서 각각 –1조4158억 원, -8177억 원을 내며 마이너스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대표이사 총괄사장은 사회적 가치 측정결과를 두고 “그린밸런스 2030을 ‘악착같이’ 실행해 본질적이고 구조적 혁신을 이뤄내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 번 강조했다. 그린밸런스는 2030년까지 친환경사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해 정유화학 중심의 사업구조를 변화시키겠다는 것이다.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도 2019년 기업활동이 환경에 끼친 부정적 영향이 2018년보다 15%가량 커진 만큼 올해 인공지능 바탕의 에너지 저감 솔루션 개발과 재생에너지 사용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최 회장이 처음 사회적 가치를 들고 나왔을 때만 해도 ‘보여주기식’의 두루뭉술한 개념이라는 시선이 많았지만 사회적 가치 측정시스템 구축과 적용, 성과 평가방식의 변화 등 ‘사회적 가치’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한 시스템을 하나씩 만들어가면서 SK그룹 내부에서부터 조금씩 변화의 모습이 보이고 있다는 시선이 나온다. 
 
이형희 SK수펙스추구협의회 사회적가치(SV)위원장은 2019년 5월 “사회적 가치 창출 노력은 기업 본연의 사업활동과 별개가 아니다”며 “SK그룹의 사회적 가치는 기업이 벌어들인 돈의 일부를 어떻게 환원할 것인가가 아닌 ‘착하게 돈 벌기’이고 SK의 새로운 사업전략이자 마케팅 전략”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바이오팜 주가 뛰어, 셀트리온 계열3사 혼조 삼성바이오로직스 하락
·  [HotJobs 100] 비즈니스피플이 엄선한 오늘의 채용-6월29일
·  SK바이오팜 목표주가 11만 원 신규제시, 공모가의 2배 웃돌아
·  SK, 보유한 자사주 2500주 7억5천만 원 규모 처분 결정
·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강세,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대폭 올라
·  [HotJobs 100] 비즈니스피플이 엄선한 오늘의 채용-7월2일
·  [HotJobs 100] 비즈니스피플이 엄선한 오늘의 채용-7월3일
·  거래소 나노엔텍 주식 단기과열종목 지정, 3거래일간 단일가 매매
·  SK바이오팜 임직원, 상장 하루 만에 1인당 평균 9억씩 벌어
·  SK바이오팜 상장 첫날 초반 상한가 직행, 공모가 대비 160% 올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김윤정
(39.117.159.118)
한국에도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친환경 경영 부분에 대해서도 개선해 나가며 힘써주실거라는 믿음이 생겼습니다. 감사합니다. 다음세대, 우리 아이들을 위해 SK 응원하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0-06-05 20:38:51)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