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식품주 등락 갈려, 농심 CJ제일제당 오르고 삼양식품 하림지주 내려
조충희 기자  choongbiz@businesspost.co.kr  |  2020-05-27 16:29:2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식품기업 주가가 혼조세를 보였다.

27일 농심 주가는 전날보다 1.24%(4천 원) 상승한 32만7500원에 장을 마감했다.
 
▲ 박준 농심 대표이사 부회장.

CJ제일제당 주가는 1.17%(3500원) 오른 30만2천 원에, 롯데푸드 주가는 1.06%(4천 원) 높아진 38만 원에 거래를 마쳤다.

매일유업 주가는 0.73%(600원) 상승한 8만3200원에, 대상 주가는 0.39%(100원) 오른 2만5600원에 장을 마감했다.

해태제과식품 주가는 0.37%(30원) 오른 8060원에, 오뚜기 주가는 0.18%(1천 원) 높아진 56만8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 남양유업 주가는 0.16%(500원) 하락한 31만1천 원에, 동원F&B 주가는 0.49%(1천 원) 내린 20만2천 원에 장을 마감했다.

CJ씨푸드 주가는 0.64%(25원) 내린 3900원에, 빙그레 주가는 0.9%(600원) 낮아진 6만61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오리온 주가는 1.12%(1500원) 하락한 13만2500원에, 롯데제과 주가는 1.16%(1500원) 내린 12만8천 원에 장을 마감했다.

풀무원 주가는 1.37%(200원) 내린 1만4450원에, 마니커에프앤지 주가는 1.58%(150원) 낮아진 9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신세계푸드 주가는 1.65%(1100원) 하락한 6만5400원에, 하림지주 주가는 2.62%(200원) 떨어진 7440원에 장을 마감했다.

삼양식품 주가는 3.57%(4500원) 내린 12만1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충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글로비스, 신재생에너지 인프라사업 확대로 기업가치 상승 가능
·  호반산업 태양광발전으로 발 뻗어, 김진원 주택 위주 체질 바꾸기 분주
·  이영구,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에 롯데칠성음료 주류 회복기회 찾는다
·  [오늘Who] NH투자증권 옵티머스 수렁에 더 빠져, 정영채 살얼음판
·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미국 경기부양책과 대선 불확실성에 박스권
·  강인엽 삼성전자 새 자체 AP 성능 높여, 중저가 스마트폰 확대의 무기
·  한화솔루션 주식 매수의견 유지, “친환경정책 강화에 태양광 지속성장”
·  에이치엘비 옵티머스 투자로 신뢰 금가, 진양곤 회복은 신약 성과뿐
·  알에프세미 네패스 에이디칩스, 인공지능 반도체 육성정책에 힘받아
·  현대차 현대글로비스, 정의선시대 지배구조 개편의 수혜회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홍민철
(222.97.216.35)
숫자 확인요
(2020-05-27 17:09:56)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