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KT, '올레tv'에서 질병관리본부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광고 송출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20-02-23 11:55:4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가 KT의 인터넷TV(IPTV)인 ‘올레tv’에서 코로나19 예방수칙을 담은 광고와 자막을 송출한다.

KT는 질병관리본부가 제작한 코로나19 예방수칙을 담은 30초 분량의 광고와 코로나19 관련 자막을 올레tv에서 송출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 KT 모델들이 올레tv를 통해 질병관리본부에서 제작한 코로나19 예방수칙 광고를 시청하고 있다. < KT >
  
올레tv 고객은 주문형 비디오(VOD)를 시청하기에 앞서 일반 광고 대신 코로나19 예방수칙 광고영상을 보게 된다. 

KT는 셋톱박스 전원을 켜면 가장 처음 화면에 나오는 ‘올레tv가이드’ 채널인 999번에서도 코로나19 관련 안내 사항을 자막으로 송출하고 있다.

KT는 12일 3차 전세기로 귀국한 중국 우한 교민들이 머문 이천 소재 국방어학원에 인터넷, 와이파이, 올레tv 등 통신서비스를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KT는 3차 전세기로 귀국한 중국 우한 교민들이 입국하기 전날인 11일 24명의 직원을 국방어학원에 긴급 투입해 303개의 모든 객실에 올레tv를 설치하고 인터넷 39개, 와이파이 96개, 일반전화 7개 회선을 설치했다. 

송재호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전무는 ”KT는 국민기업이라는 책임감을 지니고 전국 830만 가입자를 보유한 미디어 영향력을 활용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KT가 지닌 통신 인프라를 활용해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기여하고 국가 질병 재난 대응에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91명 늘어, 해외유입 확진 13명으로 지속
·  정세균 "자가격리 이행 중요한 시점, 입국자 격리에 빈틈 없어야"
·  인천공항공사 조폐공사 SR, 코로나19 고통분담 임원 급여반납 동참
·  호텔롯데,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L7 강남' 4월1일 영업 재개
·  메르스 때 안 보이던 대기업 총수들,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존재감
·  아시아나항공 코로나19로 경영 악화, 정몽규 인수의지 시험대 올라
·  CJ제일제당, 가정간편식 수요 늘어 1분기 실적은 기대치 달성 가능
·  황교안 홍준표 유승민 안철수, 총선 뒤 누가 보수 대선주자 꿰찰까
·  농협 부회장 유찬형 "코로나19 장기화 대비해 범농협 차원 대책 마련"
·  KT스카이라이프, 중국 일본 드라마를 월 8800원에 무제한 시청 제공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건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