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현대건설 670억 규모 현금배당 결정, 보통주 600원 우선주 650원
홍지수 기자  hjs@businesspost.co.kr  |  2020-02-19 17:59:5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현대건설이 보통주 1주당 600원을 배당한다. 우선주에는 1주당 650원을 지급한다. 

현대건설은 공시를 통해 19일 이사회에서 2019년 실적과 관련해 보통주 1주당 600원, 우선주 1주당 650원의 현금배당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 박동욱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

배당금 총액은 보통주가 668억7771만5400원, 우선주가 6425만6400원이다.

시가 배당률은 보통주가 1.4%, 우선주가 0.5%에 이른다.

현대건설은 2018년 실적을 놓고는 보통주 557억3225만3300원, 우선 5437만800원을 현금배당했다. 

배당규모는 주주총회 승인 과정에서 바뀔 수 있다.

주주총회 예정일은 3월19일이며 배당금은 이날부터 1개월 안에 지급된다. [비즈니스포스트 홍지수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메르스 때 안 보이던 총수들,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존재감
·  풍력발전 키우는 중부발전, 네덜란드 거점으로 유럽 공략 본격화
·  정재훈, 한수원 원전 기술 들고 수출로 실적반등 위해 동분서주
·  채희봉, 가스공사 멀리 보고 실적부담에도 수소사업 투자 늘려
·  김창수 MLB 디스커버리 확보한 안목, F&F 패션불황에도 나홀로 성장
·  패션업계 대량생산 '패스트 패션' 지고 환경보호 '지속가능 패션' 뜬다
·  박철규, 삼성물산 패션부문 숙제 '에잇세컨즈' 반등의 불씨 살린다
·  미래에셋대우, 코로나19 암초 만나 항공기 리스회사 설립 속도조절
·  권희백, 코로나19에도 한화투자증권 해외대체투자 확대의지 굳건해
·  최희문, 메리츠종금증권 강점 부동산금융에서 돌다리 두드리며 신중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