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CJ푸드빌, 뚜레쥬르 포장박스로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의 본상 받아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20-02-14 10:26:5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프랜차이즈 뚜레쥬르가 독일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에서 상을 받았다.

CJ푸드빌은 뚜레쥬르의 ‘구움 케이크류 포장박스’와 ‘띠띠뽀 마들렌&케이크 포장박스’가 독일 ‘2020 iF디자인상’에서 패키징부문 본상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 독일 2020 iF디자인상에서 패키징부문 본상을 받은 뚜레쥬르의 '띠띠뽀 포장박스' 사진. < CJ푸드빌 >

두 제품은 앞서 ‘2019 레드닷 디자인상’에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부문 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독일 iF디자인상은 독일 마케팅기업인 국제포럼디자인이 주관하는 행사로 독일의 레드닷, 미국 IDEA 디자인상과 함게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으로 꼽힌다.

구움 케이크류 포장박스는 카스텔라, 파운드, 롤케이크 등 제품이 선물용으로 많이 팔리는 점을 고려해 고급스럽고 세련된 느낌을 살렸다. 

또 박스 옆면을 당겨 열 수 있어 제품을 편리하게 꺼내 먹을 수 있고 제품이 반 정도 남으면 받침상자를 접어 깔끔한 보관이 가능하다.

띠띠뽀 마들렌&케이크 포장박스는 스토리를 입혀 재미를 더한 디자인으로 어린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은 제품이다. 

마들렌 박스는 ‘띠띠뽀’, ‘디젤’, ‘지니’ 등 다양한 캐릭터 기차로 변신이 가능하고 수납함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케이크 박스는 차고지의 모습을 형상화해 기차 모양의 케이크를 꺼낼 때마다 마치 기차가 차고지에서 출발하는 것 같은 장면을 연출한다.

뚜레쥬르 관계자는 “세계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3대 디자인상 가운데 무려 2곳에서 상을 받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끊임없는 연구 개발을 통해 맛의 품질뿐 아니라 디자인, 서비스 등 모든 요소에서 압도적 브랜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온오프로드 겸용 타이어로 국제디자인상
·  LG전자 올레드TV, 레드닷 디자인어워드에서 ‘최고상’ 받아
·  김창수 MLB 디스커버리 확보한 안목, F&F 패션불황에도 나홀로 성장
·  패션업계 대량생산 '패스트 패션' 지고 환경보호 '지속가능 패션' 뜬다
·  박철규, 삼성물산 패션부문 숙제 '에잇세컨즈' 반등의 불씨 살린다
·  미국에서 가정간편식 수요 급증, 강신호 CJ제일제당 투자 수확 빨라져
·  김남정은 동원 회장 언제 오를까, 형 김남구는 한국투자금융 회장 승진
·  [오늘Who] 이재현, CJ의 아시아나항공 인수로 '페덱스' 꿈꿀까
·  [Who Is ?] 허민회 CJ오쇼핑 대표
·  풍력발전 키우는 중부발전, 네덜란드 거점으로 유럽 공략 본격화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