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LG 주가 '외국인 매수'에 5%대 올라 52주 신고가, LG 계열사는 혼미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  2020-02-12 16:05:5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 주가가 크게 오르며 종가 기준 52주 신고가를 새로 썼다.

12일 LG 주가는 전날보다 4500원(5.95%) 오른 8만100원에 거래를 마쳤다.
 
▲ 구광모 LG그룹 회장.

장 초반 잠시 약세를 보였지만 이내 상승세로 돌아서며 한때 8만200원까지 상승했다.

외국인투자자들의 순매수가 이어졌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4일부터 11일까지 6거래일 연속 LG 주식을 순매수했다. 순매수량은 모두 44만6천 주에 이른다.

다른 LG그룹 계열사 주가는 뚜렷한 방향을 잡지 못했다.

LG디스플레이(1.24%), LG생활건강(1.16%), LG유플러스(1.06%), LG전자(1.04%) 주가는 1%대 상승률을 보였다.

LG헬로비전(0.39%) 주가도 소폭 상승했다.

반면 LG화학(-1.33%), LG하우시스(-0.96%), LG상사(-0.37%) 주가는 하락했다.

LG이노텍 주가는 전날 같은 15만1천 원을 유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T 유료방송 '불안한 1위', 구현모 딜라이브 인수로 다시 눈 돌리나
·  시장조사기관 "한국 배터리3사, 전기차배터리시장 2월 점유율 42%"
·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작년 보수 37억, 차석용 LG생활건강 33억
·  LG생활건강, 중국법인 성장과 온라인 확대로 2분기 실적회복 가능
·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사면 환급금과 사은품 제공
·  쌍용차 커넥티드카시스템 ‘인포콘’ 개발, 코란도 티볼리 신차에 적용
·  LG화학 임직원 코로나19 성금 1억 모아 기부, "대구경북 위로"
·  LG, LGCNS 지분 매각대금을 효과적으로 투자하면 주가 저평가 해소
·  LG전자, 울트라기어 모니터와 노트북 새 제품으로 게이밍시장 공략
·  KT, 이통3사 5G 클라우드 게임 경쟁에서 구독모델로 승기 잡을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건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