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OCI 주가 장중 약세, 태양광 폴리실리콘 생산중단 결정의 여파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  2020-02-12 12:20:1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OCI 주가가 약세를 보이고 있다.

태양광 폴리실리콘사업 부진으로 실적이 악화되고 생산중단을 결정한 데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 김택중 OCI 대표이사 사장.

12일 오전 11시 41분 기준 OCI 주가는 전날보다 2.43%(1600원) 내린 6만4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OCI는 군산 공장의 태양광 기초소재인 폴리실리콘 생산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중국 회사들의 저가 과잉공급으로 태양광 폴리실리콘의 수익성이 떨어져 생산을 중단한 것으로 보인다.

OCI는 군산 공장의 정기보수를 실시한 뒤 일부 설비를 반도체용 폴리실리콘 생산라인으로 전환해 재가동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실적도 적자로 돌아섰다.

OCI는 2019년 영업손실 1807억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됐다고 11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2018년과 비교해 영업이익은 3394억 원 줄며 적자전환했다.

김택중 OCI 대표이사 사장은 2019년 4분기 실적 발표 콘퍼런스콜에서 “태양광 폴리실리콘 가격이 어느 정도 반등하더라도 군산 공장의 원가구조로는 커버하기 어렵다”며 “태양광 폴리실리콘 생산라인으로서 재가동은 없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김준, SK이노베이션에서 작년 보수 31억 받아 정유업계 CEO 1위
·  이우현, OCI 주총에서 “말레이시아에서 태양광 폴리실리콘 원가절감”
·  엔씨소프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리니지2M 매출 견조해 실적호조"
·  현대글로비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차량 판매 줄어 물류부진"
·  이노션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세계경제 침체해 실적 부담"
·  CJ제일제당 주식 매수의견 유지, "모든 사업 고른 실적개선 예상"
·  "오리온 주가 오를 힘 다져", 중국 대형마트 판매채널에서 매출 호조
·  [오늘Who] 김형, 대우건설 사업다각화로 기초체력 의구심 씻기 다급
·  [Who Is ?] 함영준 오뚜기 대표이사 회장
·  코로나19로 개미들 증시 대거 입성, 키움증권 위탁매매수수료 급증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