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제이콘텐트리 주식 매수의견 유지, "넷플릭스에 올해부터 드라마 제공"
임재후 기자  im@businesspost.co.kr  |  2020-02-12 08:06:2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제이콘텐트리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올해부터 넷플릭스에 드라마를 제공해 방송부문에서 영업이익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 제이콘텐트리 로고.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2일 제이콘텐트리 목표주가를 5만2천 원,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했다.

11일 제이콘텐트리 주가는 4만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제이콘텐트리는 주요 계열사로 메가박스중앙과 JTBC콘텐트허브 등을 두고 영화사업, 방송사업 등을 한다.

이 연구원은 “제이콘텐트리는 올해 방송부문이 영업이익에 기여하는 정도가 45%대로 높아지며 콘텐츠 사업자로 부각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제이콘텐트리는 수요일과 목요일에 드라마를 추가로 편성하고 넷플릭스와 맺은 계약이 본격적으로 효과를 내면서 매출을 늘릴 것으로 전망됐다.

제이콘텐트리는 2020년부터 3년 동안 넷플릭스에 드라마 20편을 제공한다. 넷플릭스는 제이콘텐트리가 제작한 드라마들을 190여 개 나라에 독점적으로 유통한다. 한국과 중국 유통권은 제이콘텐트리가 보유한다.

영업이익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이 연구원은 “2019년 분기마다 30억~40억 원대로 발생하던 일반 상각비가 올해는 10억~20억 원대로 낮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제이콘텐트리는 방송부문에서 분기별로 영업이익을 60억 원 정도 낼 것으로 분석됐다.

제이콘텐트리는 2019년에 4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1551억 원, 영업손실 66억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2018년 4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16.3% 늘었지만 영업손실을 내며 적자로 돌아섰다.

시장에선 애초 제이콘텐트리가 4분기 영업이익을 121억 원 정도 낸 것으로 추정하고 있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차 기아차, 쏘나타 투싼 스포티지 카니발 생산월 따라 4월 대할인
·  대림산업 목표주가 상향, "KCGI 지분 많아 제2의 한진칼 될 가능성"
·  창원 성산구 여영국 이흥석 단일화하나, 통합당 강기윤에 버거운 대결
·  남영비비안, 최대주주 광림의 외형 확장에 맞춰 사업다각화 서둘러
·  인천 동·미추홀에서 야권 안상수 윤상현 난타전, 민주당 남영희 기회
·  구현모, KT 인터넷TV 경쟁력을 인공지능 기반의 개인화에서 찾아
·  미국 화웨이 반도체 확보 차단 추진, 삼성전자 스마트폰 반사이익 보나
·  [시승기] 호랑이 얼굴에 덩치 커진 기아차 쏘렌토, 힘 세고 똑똑해져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상승 '동학개미운동' 희망 언제 이뤄질까
·  대림산업 재건축 수주전 공격적, 마케팅에 강한 배원복에 시선집중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건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