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LG전자, 자동차램프사업을 자회사 ZKW로 통합
남희헌 기자  gypsies87@businesspost.co.kr  |  2020-01-28 18:55:4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LG전자가 자동차램프사업을 자회사인 ZKW에 넘겼다.

28일 LG전자 등에 따르면 자동차용 조명기업인 ZKW가 19일 공식 홈페이지에 LG전자의 자동차램프사업을 통합했다고 밝혔다.
 
▲ ZKW코리아 연구소.

ZKW는 LG전자가 2018년에 인수한 자동차용 조명기업이다.

LG전자는 램프사업을 ZKW에 이관하는 절차를 2019년 7월 시작해 12월 중순에 마무리했다.

LG전자 VS(자동차부품솔루션)부문이 운영하던 중국 닝보 소규모 램프 생산공장도 ZKW에 넘겨졌다.

ZKW는 램프사업 통합 목적을 놓고 “한국의 전장시장과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사업을 확대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는 “램프사업을 통합해 본질적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전자는 ZKW의 지분 70%를 보유하고 있다. LG그룹의 지주회사인 LG가 나머지 지분 30%를 들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LG전자, 카메라 4개 달린 300달러 미만 보급형 스마트폰을 해외출시
·  구광모 LG디자인경영센터 찾아, “디자인은 고객감동을 완성하는 과정”
·  LG전자 주가 초반 강세, 1분기 가전 중심 실적호조 전망에 힘받아
·  LG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국내외에서 1분기 가전 판매 늘어"
·  LG전자 가전부문은 성과급 최대 500%, 무선은 격려금만 100만 원
·  LG전자 가전 고객자문단 모집, 송대현 “고객 목소리 적극 반영”
·  LG전자 올레드TV, 미국 소비자매체의 '가성비' 좋은 대형TV 1위
·  [오늘Who] 구광모, LG그룹 신사업 경쟁력을 인수합병에서 찾는다
·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  대구 코로나19 확산에 미래통합당도 추경 요구, 홍남기 태도 바꾸나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