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제일기획, 해외사업 확대 덕에 작년 매출총이익과 영업이익 늘어
임재후 기자  im@businesspost.co.kr  |  2020-01-28 17:54:2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제일기획이 해외사업 확대에 힘입어 2019년에 매출총이익과 영입이익이 모두 늘었다.

제일기획은 2019년 연결기준으로 매출총이익 1조1649억 원, 영업이익 2058억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했다고 28일 밝혔다.
 
▲ 유정근 제일기획 대표이사.

2018년과 비교해 매출총이익은 8%, 영업이익은 14% 늘었다.

한국본사는 매출총이익을 3027억 원 올리며 2018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지만 연결 자회사 매출총이익은 8622억 원으로 10%가량 증가했다.

해외사업 비중은 74%로 2018년과 비교해 2%포인트 올랐다.

제일기획 관계자는 “유럽과 중남미 등 신흥시장을 중심으로 해외 모든 지역에서 순성장을 이뤘다”고 설명했다.

제일기획은 스즈키와 디스커버리채널(유럽), 리틀 시저스, 파나소닉(북미), 체리자동차 등을 신규 광고주로 들였다.

디지털사업 비중도 2018년 34%에서 2019년 39%로 뛰었다.

제일기획은 2020년 경영목표로 매출총이익 7% 이상 증가를 잡았다.

제일기획은 이날 현금배당도 결정했다. 1주당 820원, 모두 830억 원을 배당한다.

배당 기준일은 2019년 12월31일이며 배당률은 3.3%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영업이익 늘고 배당성향도 높아져"
·  [실적발표] 아이엠텍, 코아스템, 엔에스, 원풍물산, 서울옥션, GV
·  [실적발표] 삼일, 우리넷, 마니커, 한국전자홀딩스, 유니크, 이건산업
·  [실적발표] 경인양행, 엔케이물산, KEC, 에스에프씨, 미래아이앤지
·  [실적발표] 루미마이크로, 제노포커스, 금호전기, 삼표시멘트
·  롯데하이마트 주식 중립의견으로 하향, "오프라인매장 구조조정 추진"
·  [오늘Who] 유정근, 제일기획 공격적 해외사업 확대로 성장궤도 잡아
·  [Who Is ?]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스포츠마케팅 사장
·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  대구 코로나19 확산에 미래통합당도 추경 요구, 홍남기 태도 바꾸나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