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공공부문
한국전력, 광주 나주 이어 세종에서 전기버스 충전서비스 시작
김수연 기자  ksy@businesspost.co.kr  |  2020-01-23 16:35:4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한국전력공사가 세종시에서 전기버스 충전서비스를 제공한다.

한국전력공사는 23일 세종시에서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를 구축해 충전서비스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

한국전력은 세종시 대평동에 있는 간선급행버스(BRT) 차고지에 200kW급 전기버스 전용 충전기 4기를 구축해서 운영한다.

세종도시교통공사는 전기버스를 도입해 운행하고 있다. 전기버스는 256kWh급 배터리가 들어가는 84인승 2단 굴절버스 4대가 세종시를 다니고 있다.

이번에 세종시에 구축된 전기버스 전용 충전기는 광주광역시, 나주시에 이어 세 번째로 설치된 것으로 한국전력은 앞으로 전기버스 전용 충전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에 초기 투자비용이 많이 드는 만큼 한국전력이 우선 투자해 운송사업자의 초기 투자비용 부담을 경감하기로 했다.

한국전력은 이미 전국에서 전기차 충전기 8천 기를 운영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수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아랍에미리트, 한국이 수출한 '바라카 원전 1호기' 운영허가 승인
·  [CEO&주가] 전기차배터리는 LG화학 미래, 신학철 주가 기준 높이나
·  "한온시스템 주가 상승 예상", 전기차부품 매출비중 계속 확대
·  삼성SDI 목표주가 높아져, "전기차 성장으로 배터리 수혜 커져"
·  LS전선, 폴란드 전기차부품과 배터리부품 시너지로 유럽 공략 확대
·  LG화학 삼성SDI 주가 초반 대폭 올라, 테슬라 중국공장 가동에 '들썩'
·  정의선, 현대차와 미국 정부 협력으로 수소차 보급확대 탄력받아
·  최진희, '흥행비율 높여야' CJENM 요구에 스튜디오드래곤 부담 가득
·  아시아나항공 떠난 금호산업, 서재환 건설업으로 그룹 재건기반 다져
·  현대엔지니어링 사외이사 보면 정의선 지배구조 방향 짐작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