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한화그룹, 설 명절 맞아 신임임원 60명과 함께 재활시설 봉사활동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  2020-01-21 17:35:5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한화그룹 신임 임원들이 21일 인천 강화군 '강화도우리마을'에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한화그룹>
한화그룹 신임 임원 60여 명이 설 명절을 맞아 봉사활동을 함께 벌였다.

한화그룹은 보도자료를 내고 21일 인천 강화군 ‘강화도 우리마을’에서 지난해 12월 연말인사에서 승진한 신임 임원 60여 명이 ‘2020 신임 임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신임 임원 봉사활동은 2008년 시작돼 13년째 이어지는 한화그룹의 대표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이다.

한화그룹은 ‘함께 멀리’라는 사회공헌 철학을 바탕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주변의 소외된 이웃과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신임 임원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강화도 우리마을은 대한성공회 서울교구 사회복지재단이 운영하는 재활시설으로 발달장애인에게 일자리와 함께 직업재활 교육을 제공해 경제적 자립을 돕고 있다.

신임 임원들은 이번 봉사활동에서 강화도 우리마을에서 생활하고 있는 발달장애인 40여 명과 함께 전부치기, 동그랑땡 빚기 등 설 명절 음식 만들기 활동을 함께 했다.

장구와 북, 꽹과리 등을 직접 연주해보는 사물놀이 체험활동을 비롯해 굴렁쇠 굴리기, 제기차기, 윷놀이 등 전통놀이 체험활동도 함께 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이윤환 한화건설 상무는 “신임 임원으로서 새해 첫 출발을 의미 있는 곳에서 하게 됐다”며 “함께 멀리 갈 수 있다는 교감을 나눈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현대차 현대모비스 현대건설기계, 수소연료전지 건설기계 개발 협력
·  [오늘Who] 친문에 찍힌 금태섭, 민주당 강서갑 공천 가는 길 험난
·  이인영, 국회 연설에서 "위성 미래한국당은 정치사에 오점으로 남는다”
·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힌' 조현아 주주연합, 한진칼 경영능력 의심받아
·  대림산업, 싱가포르 도시철도 환승역 공사 1700억 규모 수주
·  KT, 대우건설과 손잡고 코로나19에 대응해 가상 견본주택 열어
·  하이트진로, 미국 뉴욕 보스턴 주요 대도시에서 기업설명회 진행
·  [오늘Who] 이영호, 반포에서 삼성물산 도시정비 화려하게 복귀하나
·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  [Job Is ?] 커리어케어 진단, 기업은 인성검사로 어떤 인재를 가려낼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