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대한항공, 설 맞아 공항 탑승카운터와 사업장에 복조리 걸어
조장우 기자  jjw@businesspost.co.kr  |  2020-01-17 17:11:2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대한항공이 새해를 맞아 국내 사업장에서 복조리 걸기 행사를 진행한다.

대한항공은 경자년 쥐띠 해를 맞아 1월17일부터 1월30일까지 국내 사업장에 복조리 걸기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 대한항공은 경자년 쥐띠 해를 맞아 1월17일부터 1월30일까지 국내 사업장에 복조리 걸기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한항공>

대한항공은 2008년부터 고객들의 건강을 기원하고 한국 고유의 미풍양속 보존 및 발전을 바라는 의미에서 매년 ‘복조리 걸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복조리 걸기’는 정월 초하루에 새로 장만한 조리를 벽에 걸고 한 해의 복을 기원하는 우리나라의 전통 세시풍속이다.

대한항공은 복조리를 인천공항, 김포공항, 김해공항 등 대한항공의 탑승수속 카운터와 대한항공 산하 국내 호텔 등 모두 37곳의 접객 사업장에 걸기로 했다.

이번 ‘복조리 걸기’ 행사에 사용되는 복조리는 ‘복조리 마을’로 유명한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구메마을에서 제작한 것으로 경기도 지정 복조리 제작자 박성수씨가 만든 것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복조리 걸기와 같은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문화를 해외에 알리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대한항공, 중국 우한에 ‘마스크 4만 장’ 긴급 구호물품 지원
·  한진 계열사 3개 노조 “조현아 주주연합의 그룹 장악시도 중단해야”
·  대한항공 노조 "조현아 주주연합의 추천 전문경영인은 항공 문외한"
·  삼성전자 AKG 소음차단 헤드폰, 대한항공 일등석 헤드폰으로 뽑혀
·  대한항공, 기내 제공 영화콘텐츠 늘려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확대
·  [오늘Who] 마침내 웃은 이재웅, 박재욱에게 '타다' 마음편히 맡긴다
·  미래통합당 후유증 거센 하태경, 해운대갑 유영민과 재대결까지 먼 길
·  조현아 주주연합, 한진칼 주식 더 사들여 경영권 다툼 장기전 준비하나
·  [오늘Who] 이영호, 반포에서 삼성물산 도시정비 화려하게 복귀하나
·  [오늘Who] 만도 중국사업 회복 절실한 정몽원, 코로나19로 다시 근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