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KT, 글로벌 이동통신사들과 모바일 에지컴퓨팅 연합체 만들어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20-01-17 11:44:0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가 글로벌 이동통신사들과 협력해 모바일 에지컴퓨팅(MEC)연합체를 만든다.

KT는 모바일 에지컴퓨팅과 관련된 기술 확보를 위해 ‘5G퓨처포럼’을 만든다고 17일 밝혔다.
 
▲ 황창규 KT 대표이사 회장.

모바일 에지컴퓨팅이란 소규모 데이터센터를 설치해 특정 지역에서 통신의 지연율과 속도를 대폭 개선하는 기술이다. 

5G퓨처포럼에는 KT와 버라이즌(미국), 보다폰(영국), 텔스트라(오스트레일리아), 로저스(캐나다), 아메리카모빌(멕시코) 등 모두 6개 통신사가 참여한다. 

5G퓨처포럼은 아메리카, 아시아·태평양, 유럽 등 세계에 분산돼있는 모바일 에지컴퓨팅시스템 사이 호환성을 높이기 위한 단일 기기사양(스펙) 개발을 위해 협력하게 된다. 

KT 관계자는 "5G퓨쳐포럼을 통해 세계 5G통신 모바일 에지컴퓨팅 생태계가 구축될 것“이라며 ”각 통신사들은 5G통신기술과 서비스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T 주식 매수의견 유지, "5G통신 기반한 B2B시장에서 우위 확보"
·  심성훈, 케이뱅크 행장 연임은 2월 국회 인터넷은행특례법 운명에 달려
·  KT, 대우건설과 손잡고 코로나19에 대응해 가상 견본주택 열어
·  KT, 빅데이터 경쟁력으로 맞춤형 광고를 IPTV 새 수익원으로 세운다
·  KT, 공식 온라인쇼핑몰 이용고객에게 '에어팟2' 포함 사은품 증정행사
·  KT와 SK브로드밴드, 인터넷TV 맞춤형 광고 확대 위해 협력
·  이통3사 삼성 갤럭시Z플립 판매 시작, 공시지원금 최대 21만 원
·  [오늘Who] 신종 코로나로 KT 글로벌사업 영향받나, 구현모 아쉬움
·  [오늘Who] 마침내 웃은 이재웅, 박재욱에게 '타다' 마음편히 맡긴다
·  미래통합당 후유증 거센 하태경, 해운대갑 유영민과 재대결까지 먼 길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