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KT, 익산 지역화폐 '다이로움' 연간 100억 규모 운영 맡아
김지효 기자  kjihyo@businesspost.co.kr  |  2020-01-17 11:13:0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가 연간 100억 원 규모의 익산시 지역화폐 발행을 맡는다.

KT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익산시에서 운영하는 지역화폐 ‘多e로움(다이로움)’을 1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 익산시 지역화폐 '다이로움' 카드 이미지.

KT는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플랫폼 ‘착한페이’를 통해 익산시의 지역화폐를 운영한다. 익산시 지역화폐 규모는 연간 100억 원 정도로 예상된다.

다이로움은 카드형으로 발급되며 착한페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이나 하나은행, 익산 제휴은행 창구에서 신청할 수 있다.

다이로움은 신용카드 단말기가 있는 익산 모든 점포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골목상권 활성화라는 도입 취지에 맞게 백화점, 대형마트, 사행성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익산시는 지역화폐 출시를 기념해 2월 말까지 충전금액의 10%를 추가로 지급하는 인센티브 제도를 운영한다. 가령 10만원을 충전하면 1만원이 더해진다. 

3월부터는 충전금액의 5%를 추가로 충전해준다는 계획을 세웠다.

다이로움은 익산 시민들을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채택한 익산시 지역화폐의 공식 명칭이다. 많이 사용할수록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익산시민 모두에 이로움이 많아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KT 관계자는 “부산, 울산, 김포 등 블록체인 기반의 지역화폐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이로움을 통해 익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심성훈, 케이뱅크 행장 연임은 2월 국회 인터넷은행특례법 운명에 달려
·  KT, 대우건설과 손잡고 코로나19에 대응해 가상 견본주택 열어
·  KT, 빅데이터 경쟁력으로 맞춤형 광고를 IPTV 새 수익원으로 세운다
·  KT, 공식 온라인쇼핑몰 이용고객에게 '에어팟2' 포함 사은품 증정행사
·  KT와 SK브로드밴드, 인터넷TV 맞춤형 광고 확대 위해 협력
·  이통3사 삼성 갤럭시Z플립 판매 시작, 공시지원금 최대 21만 원
·  KT. 8K급 화질 가상현실 스트리밍서비스를 세계 최초 제공
·  [오늘Who] 신종 코로나로 KT 글로벌사업 영향받나, 구현모 아쉬움
·  [Who Is ?] 이문환 BC카드 대표이사 사장
·  KCC 첨단소재기업으로 가는 첫 해, 정몽진 내실경영으로 졸라맨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