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CJ제일제당, 미국 슈완스 피자 들여와 국내 냉동피자시장 확대 추진
최석철 기자  esdolsoi@businesspost.co.kr  |  2020-01-13 11:51:1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CJ제일제당이 미국 슈완스의 대표 냉동피자를 국내에 들여오고 기술 교류를 진행해 국내 냉동피자시장 확대를 꾀한다.

CJ제일제당은 “지난해 인수한 미국 슈완스의 대표제품을 국내에 선보여 시장 영향력 확대에 집중한다”며 “또 슈완스와 기술 교류를 통해 기존 피자 라인업을 전면 업그레이드해 정체기에 접어든 국내 냉동피자시장의 성장을 추진할 것”이라고 13일 밝혔다.
 
▲ 미국 슈완스의 '레드 바론 딥디쉬 치즈피자'. < CJ제일제당 >

시장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국내 냉동피자 시장규모는 2016년 198억 원에서 2017년 880억 원, 2018년 952억 원으로 3년 동안 꾸준히 커졌다.

다만 지난해 11월까지 시장규모는 약 587억 원으로 2018년 같은 기간보다 30% 이상 급격하게 줄었다.

CJ제일제당은 국내 냉동피자시장이 정체된 이유를 국내 제품의 ‘맛 품질 한계’와 업체들의 ‘제조 기술력 부족’이락고 보았다. 

외식이나 배달 전문점 피자와 비교해 맛과 품질이 떨어져 재구매가 이뤄지지 않았으며 시장이 생겨난지 오래되지 않아 업체들의 제조 경험이 없고 기술 교류, 정보, 트렌드가 부족해 기술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졌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CJ제일제당은 미국 슈완스의 대표 피자 브랜드 ‘레드 바론(Red Baron)’을 국내에 선보인다. ‘레드 바론’은 1976년 처음 출시된 뒤 미국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정통 미국식 피자 브랜드다.

정체된 소비를 다시 일으킬 수 있도록 트렌드에 맞춰 치즈의 맛·품질이 뛰어난 ‘딥디쉬’ 제품으로 우선 출시했다. 

최근 치즈가 포함된 다양한 가공식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앞으로 ‘딥디쉬 하와이안 치즈피자’, ‘딥디쉬 베이컨 치즈피자’ 등을 추가로 선보여 시장 영향력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세워뒀다.

냉동피자와 관련된 선진 기술 확보도 추진한다. 

50년 동안 쌓아온 미국 슈완스의 피자 연구개발 및 제조 기술 노하우와 CJ제일제당의 냉동식품 역량을 합쳐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기로 했다.

선진 제조기술을 기반으로 CJ제일제당의 대표 냉동피자 제품인 ‘고메’ 피자를 업그레이드하고 하반기에 진천BC에서 본격적으로 제품을 생산해 국내 냉동피자 시장의 양적·질적 성장을 이끌겠다는 전략이다.

김숙진 CJ제일제당 냉동혁신팀장은 “피자의 맛·품질을 구현하기 위한 국내 제조사들의 기술력이 부족해 소비자 수요와 입맛을 제대로 공략하지 못했던 만큼 이를 극복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며 “새 전략을 바탕으로 냉동피자도 전문점 피자 못지않다는 인식을 확산시켜 국내 냉동피자시장을 다시 한번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CJ제일제당 '비비고 만두' 해외매출 비중 60% 달성, 글로벌 1위 노려
·  CJ제일제당, 미국 PGA대회에서 '비비고'로 한식 알리기 계속
·  CJ제일제당 주식 매수의견 유지, "슈완스와 시너지로 미국 매출 늘어"
·  CJ제일제당, 냉동 가정간편식 매출 두 자릿수 증가 5년간 지속
·  CJ CJENM CJ제일제당 주가 초반 급등, CJ그룹 계열사 대부분 강세
·  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 상향, "글로벌 위탁개발 생산 수요 확대"
·  CJ제일제당 목표주가 높아져, "이익 감소 끊고 증가세로 돌아서"
·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  [Who Is ?] 강기정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비서관
·  [오늘Who] 마침내 웃은 이재웅, 박재욱에게 '타다' 마음편히 맡긴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