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한샘 목표주가 상향, "부동산규제로 기존 주택 리모델링 수요 늘어"
김남형 기자  knh@businesspost.co.kr  |  2020-01-13 08:00:3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한샘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12.16 부동산 대책으로 실수요 중심의 주택 거래량이 회복되면 기업과 고객 사이(B2C) 리모델링 거래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 강승수 한샘 대표이사 회장.

김선미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13일 한샘의 목표주가를 기존 8만 원에서 9만6천 원으로 높여 잡고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한샘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10일 7만2700원에 장을 마쳤다.

김 연구원은 “2020년 연간 영업이익이 2019년 추정치보다 92% 늘어날 것”이라며 “2019년 12월16일 부동산대책에 따라 실수요 중심의 주택 거래량이 회복된다면 리모델링 거래 실적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갭투자(매매가와 전세가 차이를 활용한 투자) 축소로 주택 거래량이 줄어들 가능성이 높지만 오히려 다주택자들이 매도한 주택이 실수요자들에게 이전되면 리모델링 거래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됐다.

비수기인 2019년 12월에도 스타일 패키지가 848개 팔린 것으로 집계됐다. 신규 아파트 가격의 상승과 강력한 대출규제 등으로 기존 주택의 리모델링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한샘은 2020년 연결기준 매출 1조9260억 원, 영업이익 98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 추정치보다 매출은 12.5%, 영업이익은 92.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한샘, 보통주 1주당 1200원씩 212억 규모 현금배당 결정
·  방탄소년단 테마주 초반 혼조, 키이스트 오르고 디피씨 내려
·  아이스크림에듀 주가 초반 급등, 개학연기 결정에 온라인교육주 강세
·  DB손해보험 주식 매수의견 유지, "실손의료보험 손해율 하락 예상"
·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목표주가 하향, "주한미군 방위비 협상 불확실성"
·  오뚜기 목표주가 낮아져, "라면시장 경쟁심화로 수익성 하락"
·  와이솔 목표주가 상향, "5G 스마트폰용 필터 매출 늘고 배당도 기대"
·  [오늘Who] 불황에 갇힌 한샘, 강승수 스마트홈사업으로 빛을 찾다
·  [Who Is ?] 최양하 전 한샘 대표이사 회장
·  [오늘Who] 김대철, HDC에서 아시아나항공 옮겨 경영정상화 맡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