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KT스카이라이프 어린이병원 봉사활동, 강국현 "건강을 함께 응원"
공준호 기자  junokong@businesspost.co.kr  |  2019-12-12 14:08:1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스카이라이프의 임직원들이 어린이 병원을 찾아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임직원들이 11일 마포구 상암동 소재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서 환아들에게 선물을 나눠주고 크리스마스 트리를 함께 만드는 등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 KT스카이라이프 직원들이 서울 마포구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서 크리스마스 트리 만들기 봉사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은 장애아동의 통합 재활치료를 위해 시민과 기업, 자치단체 등이 힘을 모아 2016년 설립한 장애어린이 재활치료 전문 병원이다.

KT스카이라이프는 병원 설립 당시부터 뇌성마비, 청각장애 등으로 언어발달이 어려운 어린이들을 위해 재활치료비를 후원하며 매년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 임직원들은 이날 오전에는 재활치료를 무서워하는 아이들에게 병원이 밝고 친숙하게 느껴질 수 있도록 예쁜 벽화로 복도를 장식했다. 또 아동들과 크리스마스트리를 함께 꾸미고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담은 소망엽서 달기 행사도 열었다.

오후에는 아이들을 위한 공연과 선물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공연에서는 인형 캐릭터 공연과 마술쇼가 펼쳐졌다. 공연이 끝나고 KT스카이라이프 임직원들은 병동에 입원한 130여 명의 아이들에게 겨울 방한용품과 위생∙보습 세트, 장난감 등을 선물했다.

회사도 기부에 동참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재활치료 기구와 문화체험티켓 등을 구매하는데 쓸 수 있도록 병원에 3천만 원을 기부했다.

강국현 KT스카이라이프 대표이사 사장은 "매년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 속에 이어온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과의 따뜻한 나눔에 도움이 되고자 회사도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힘든 치료로 지칠 수 있는 아이들과 보호자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해드리고 미래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과 함께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공준호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T 계열사 사장단 '인사 긴장' 고조, 구현모 '임원 다이어트' 폭풍 온다
·  "KT스카이라이프 주가 상승 가능", 자체 콘텐츠로 채널 경쟁력 강화
·  고동진, 스마트폰 정체에 대응해 삼성전자 기업시장 진격 서둘러
·  삼성SDS 올해 영업이익 1조에 도전, 삼성 외 대외매출 증가에 달려
·  삼성전자 인공지능 반도체 위탁생산 기회 봐, 기술유출 불안 씻어줘야
·  [체험기] KT 5G 스트리밍게임, 스마트폰으로 PC게임 '절반의 합격'
·  [오늘Who] 최태원, SK 계열사에 사회적 가치 통해 수익내기를 심는다
·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  파생결합펀드 수습국면 우리은행, 라임자산운용 또 휘말려 대응 부심
·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