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KB증권, 발행어음 판매잔고 2조 넘어서 목표 조기달성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  2019-12-10 18:08:5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B증권의 발행어음 잔고가 2조 원을 넘어섰다.

KB증권은 ‘KB 에이블(able) 발행어음’ 판매잔고가 출시 6개월여 만에 2조 원을 넘겼다고 10일 밝혔다.
 
▲ KB증권은 ‘KB 에이블(able) 발행어음’ 판매 잔고가 출시 6개월여 만에 2조 원을 넘겼다고 10일 밝혔다.

KB증권은 5월15일 단기금융업 인가를 받아 6월3일 발행어음상품을 처음 출시했다.

출시 당일 1회차 목표였던 5천억 원 규모의 발행어음을 완판했으며 올해 연말까지 목표였던 2조 원도 20일 앞당겨 달성했다.

KB증권은 자산관리(WM)부문-홀세일(WS)부문-기업금융(IB)부문 등 유관조직의 협업을 통해 고객은 경쟁력있는 금리상품을 공급받고 기업들은 성장에 필요한 자금을 원활히 조달받을 수 있는 데 기여했다고 자평했다.

KB증권 관계자는 “2020년에도 자금의 조달과 운용 프로세스를 정교화해 발행어음이 매력적 단기 금리상품으로 확고하게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한층 강화된 협업을 통해 상품성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B증권, 설 맞아 지역사회 소외이웃에게 명절음식 전달
·  KB증권, 부동산 관련 정보 담은 동영상콘텐츠 제작해 제공
·  KB증권 경영전략 워크숍 열어, 박정림 김성현 “새 10년 열어야”
·  라임자산운용 후폭풍으로 증권사 프라임브로커리지사업도 된서리
·  신한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 초대형 투자은행으로 누가 먼저 도약하나
·  [오늘Who] 박정림 김성현, KB증권 향한 지주 기대 높아 부담 눈덩이
·  [Who Is ?]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장
·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우한 폐렴 확산 살피며 2250선 안착 시도
·  정세균 이광재 김부겸 김두관, 총선 뒤 대선주자 이낙연 대항마 되나
·  황교안, 한국당 총선 '공천학살'로 황교안당으로 바꿔낼 수 있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