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S11에서 8K 동영상 녹화기능 갖출 듯”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  2019-12-05 11:40: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전자 다음 스마트폰 ‘갤럭시S11’이 8K 동영상 녹화 기능을 갖춘다고 외국언론이 전했다.

5일 IT전문매체 샘모바일은 익명의 제보자를 인용해 “갤럭시S11은 실제로 8K 동영상을 녹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S11' 상상도. <레츠고디지털>

8K는 7680×4320 해상도를 말한다. 현재 대부분의 스마트폰이 4K(3840×2160) 이하 녹화 기능을 갖추고 있다.

샘모바일은 8K 녹화 기능의 근거로 삼성전자가 자체 생산하는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를 들었다.

삼성전자는 최신 AP ‘엑시노스990’을 발표했다.

샘모바일은 “엑시노스990은 갤럭시S11에 탑재될 것”이라며 “8K 영상을 초당 30프레임으로 녹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삼성전자가 최근 내놓은 안드로이드10 기반 운영체제 ‘One UI 2.0’에도 8K 녹화를 지원하는 기능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샘모바일은 이 기능이 갤럭시S11에서 활성화할 가능성이 높다고 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이재용 파기환송심에 손경식 증인 출석 하지 않아, "일본 출장 때문"
·  삼성SDI 주가 올라 4거래일째 상승, 삼성 전자계열사 강세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똑같이 제자리걸음, 상승세 끝 숨고르기
·  고동진, 스마트폰 정체에 대응해 삼성전자 기업시장 진격 서둘러
·  삼성전자, 미국 통신망기업 ‘텔레월드솔루션즈’ 인수해 글로벌 공략
·  삼성전자 갤럭시S20, 고화질 망원카메라와 8K 동영상 촬영기능 갖춰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상승 출발, 역대 최고가 경신
·  [오늘Who] 김현석 권봉석, CES에서 삼성과 LG전자의 '진화' 맞대결
·  [Who Is ?] 안승권 LG사이언스파크 대표 사장
·  [CEO톡톡] LG디스플레이 앞날은 안갯속, 정호영 위기돌파 방향잡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