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KB증권 중국 대형증권사와 협약, 김성현 "국제금융 도약의 기회"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  2019-12-05 11:36:3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3일 서울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김성현 KB증권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리 웨이 중태증권 회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B증권이 우리 기업과 중국 기업의 인수합병(M&A) 및 자금조달을 원활하게 지원하기 위해 중국 대형증권사와 손을 잡았다.

KB증권은 3일 서울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중국의 중태증권과 한·중 기업 인수합병(M&A) 거래 및 자금조달 지원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중국 산동성이 서울에서 개최한 ‘한·중 산동성 개방 강화 교류회’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중태증권은 중국 국내총생산(GDP) 3위의 산동성이 관리하고 있는 유일한 지방정부 소유 증권사다. 올해 상반기 기준으로 총자산은 25조2천억 원, 자기자본은 5조7천억 원, 관리자산(AUM) 규모는 180조 원가량에 이른다.

KB증권은 지난해부터 중국 시아순(SIASUN)그룹의 한국 신성FA 인수합병(1억 달러) 과정에 자문을 제공하고 중국기업의 김치본드·아리랑본드 발행을 주관해왔다. 또 최근 중국 최대 항공사인 동방항공의 아리랑본드 발행을 대표주관하는 등 부채자본시장(DCM)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KB증권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산동성이 관리하고 있는 신용도가 높고 우량한 국유기업들에게 포괄적 IB(투자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KB증권의 IB 역량을 키우고 새로운 글로벌 사업모델을 구축하는 성과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성현 KB증권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한국 금융시장의 장점을 활용하고 국제금융의 중심지로 도약할 수 있는 기회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KB증권, 설 맞아 지역사회 소외이웃에게 명절음식 전달
·  한국투자금융지주 사모펀드 재진출, 김남구 실패의 자존심 회복 별러
·  IBK기업은행, 청년 생활안정 돕는 '아이원 햇살론유스' 대출상품 내놔
·  한국노총 위원장도 '윤종원 출근 저지', IBK기업은행 노사대화는 지속
·  기업공개 힘싣는 대신증권, 오익근 중견중소기업 '틈새시장' 공략
·  KB증권, 부동산 관련 정보 담은 동영상콘텐츠 제작해 제공
·  [Who Is ?] 김성현 KB증권 대표이사 사장
·  [오늘Who] 박정림 김성현, KB증권 향한 지주 기대 높아 부담 눈덩이
·  민주당 경남 총선 맡은 김두관, 양산 김해 낙동강벨트에서 승부 건다
·  [오늘Who] 이정헌, 넥슨 체질 바꿔 모바일게임에서 실력발휘 필요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