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금융·증권
NH농협은행 '오픈 플랫폼 개발자센터 열어', 이대훈 "활성화에 앞장"
고두형 기자  kodh@businesspost.co.kr  |  2019-12-05 11:22:5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NH농협은행이 오픈API를 활용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시험운영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NH농협은행은 5일 농협상호금융과 금융권 최초로 핀테크 개발자용 플랫폼센터 ‘NH핀테크 오픈 플랫폼 개발자센터’를 열었다고 밝혔다.
 
▲ NH농협은행은 5일 농협상호금융과 금융권 최초로 핀테크 개발자용 플랫폼 센터 ‘NH핀테크 오픈플랫폼 개발자센터’를 열었다고 밝혔다. < NH농협은행 >

‘NH핀테크 오픈 플랫폼 개발자센터’는 개발자들이 금융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을 쉽게 만들 수 있도록 금융서비스 개발 및 테스트 환경을 제공하는 플랫폼 센터다.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 개발 가이드, 오류코드, 금융API 등을 제공한다. API는 운영체제와 응용프로그램 사이 통신에 사용되는 언어나 메시지 형식을 뜻한다.
 
NH농협은행은 핀테크 기업뿐 아니라 대학생, 일반인도 핀테크 서비스를 쉽게 개발할 수 있도록 API 테스트 도구 25개를 제공한다.

개발자들은 간편송금, 간편결제, 거래내역 조회 등 다양한 API 기능을 직접 시험할 수 있다. 토론 게시판(개발자포럼)을 통해 다른 개발자들과 궁금한 점을 묻고 대답하며 소통할 수 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누구나 오픈API에 쉽게 접근하고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며 “오픈플랫폼 활성화에 앞장서 오픈API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오늘Who] 이대훈, NH농협은행 대기업대출 연체율 증가에 선제대응
·  NH농협은행, 설연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이동점포 운영
·  NH농협은행 테니스 유망주 백다연 후원, 이대훈 "성장 지원"
·  NH농협은행, 설연휴 귀중품 보관 무료서비스 제공
·  이대훈, 전국 NH농협은행 2월 초까지 돌며 현장 소통경영
·  네이버 목표주가 높아져, "라인 웹툰 금융 자회사 올해 성장"
·  [Who Is ?] 이대훈 NH농협은행장
·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  파생결합펀드 수습국면 우리은행, 라임자산운용 또 휘말려 대응 부심
·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관련 동영상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