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국내 5G통신 가입회선 10월 400만 개 육박, 월별 증가폭은 감소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  2019-12-02 16:57:5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국내 5G통신서비스 가입 회선 수가 상용화 시작 6개월만에 400만 개에 가까워졌다.

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발표한 ‘무선통신서비스 가입회선 통계’ 자료에 따르면 올해 10월 기준 국내 5G통신서비스 가입 회선 수는 398만2832개로 조사됐다.
  
▲ (왼쪽부터)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 황창규 KT 대표이사 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대표이사 부회장.

9월 기준 347만 개에서 14.9% 정도 늘어났다.

반면 월별 가입 회선 증가폭은 8월 88만2831개, 9월 67만2248개, 10월 51만6048개로 감소했다. 

통신사별 10월 기준 5G통신서비스 가입 회선 수는 SK텔레콤 177만1485개, KT 121만787개, LG유플러스 100만560개로 나타났다. LG유플러스가 5G통신 서비스 가입 회선 100만 개을 넘어선 것은 10월이 처음이다. 

통신사별 5G통신서비스 가입 회선 점유율은 SK텔레콤 44.5%, KT 30.4%, LG유플러스 25.1%로 조사됐다. 

2G, 3G, 4G(LTE), 5G를 모두 합친 전체 이동통신 회선 수는 6859만456개로 조사됐다.

통신사별 전체 이동통신 회선 수는 SK텔레콤 2858만5823개(41.7%), KT 1804만1757개(26.3%), LG유플러스 1401만9867개(20.4%), 알뜰폰 794만3009개(11.6%)로 나타났다. [비즈니스포스트 윤휘종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박정호 "SK브로드밴드 상장준비 열심, 올해 많으면 자회사 2곳 상장"
·  KT 대표이사 내정자 구현모 "이번주 안에 KT 인사와 조직개편"
·  SK텔레콤, 글로벌 통신사 5곳과 모바일 에지컴퓨팅에서 '초협력'
·  20대 통신요금제 뭐가 좋을까, 이통3사 5G통신 요금제는 야박해
·  SK텔레콤, 현관문 앞 보안을 스마트폰으로 확인하는 서비스 내놔
·  SK텔레콤 주식 매수의견 유지, "무선사업 개선되고 자회사도 성장"
·  삼성전자 LG전자, CES에서 '혁신상' 포함 100개 넘는 현장 상 받아
·  [오늘Who] 구현모는 KT 다음 대표이사로 왜 이사회 낙점 받았나
·  [Who Is ?] 구현모 KT 대표이사 사장 내정자
·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