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검찰, 백신 입찰담합 포착해 광동제약 포함 10여 곳 압수수색
조승리 기자  csr@businesspost.co.kr  |  2019-11-14 16:34:0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검찰이 국가 의약품으로 조달되는 백신과 관련해 제약업체의 입찰담합 정황을 잡고 수사에 들어갔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1부(구상엽 부장검사)는 13일 오후부터 14일까지 제약사와 의약품유통회사 10여 곳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백신 입찰과 납품 관련 자료 등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1부(구상엽 부장검사)는 13일 오후부터 14일까지 제약사와 의약품유통회사 10여 곳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백신 입찰과 납품 관련 자료 등을 확보했다.

압수수색 대상에는 한국백신, 광동제약, 보령제약, GC녹십자 등 제약사와 우인메디텍, 팜월드 등 의약품유통업체가 포함됐다.

검찰은 제약사들이 조달청을 통해 보건소 등 국가 의료기관을 상대로 백신을 납품하면서 담합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검찰은 조달청으로부터 입찰 관련 자료를 넘겨받고 공정거래위원회의 고발장을 받아 장기간 내사를 벌여왔다.

광동제약은 검찰의 압수수색과 관련해 14일 “검찰의 수사와 자료 요청에 성실히 임하고 있으며 검찰수사를 통해 비위 여부가 명확하게 밝혀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추미애 “아들 군복무 때 문제로 송구, 검찰개혁 흔들림없이 완성”
·  빌 게이츠 "내년 초에 코로나19 백신 개발, 2022년 종식 예상"
·  정세균 “통신비 지원은 그대로 추진, 무료 독감백신은 비현실적”
·  [Who Is ?] 김종호 대통령비서실 민정수석비서관
·  민주당 "검찰은 윤석열 장모 주가조작 의혹도 조국 때처럼 수사해야"
·  골드만삭스 "코로나19 백신 개발 진전에 미국증시 상승 지속 가능성"
·  [오늘Who]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코로나19 백신은 개발할 수 있나
·  해외언론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임상3상을 영국에서 재개"
·  영풍대책위, 석포제련소 관련 직무유기 혐의로 봉화군수 검찰고발
·  성영철, 제넥신 코로나19 백신 개발 속도보다 안전성에 초점 맞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