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Who Is?
한화 사장 최선목, 한국PR협회 ‘2019 올해의 PR인’으로 뽑혀
이한재 기자  piekielny@businesspost.co.kr  |  2019-11-14 13:42:5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최선목 한화 커뮤니케이션위원회 사장이 한국PR협회에서 선정하는 ‘2019 올해의 PR인’ 상을 받는다.

한국PR협회는 14일 보도자료를 내고 한국PR학회, 한국PR기업협회와 공동으로 구성된 선정위원회를 통해 최선목 사장을 2019 올해의 PR인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 최선목 한화 커뮤니케이션위원회 사장.

한국PR협회는 “최선목 사장은 한화 교향악 축제와 불꽃축제를 기획·시행해 한화그룹의 이미지를 높이고 기업과 국민 사이 소통을 적극 추진했다”며 “한화그룹의 국제적 위상 강화와 국제 협력을 통한 국위 선양에 기여한 점도 높이 평가됐다”고 말했다.

한화그룹은 올해 태양광사업과 사회공헌활동을 접목한 ‘한화 태양의 숲, 한화 해피선샤인’사업을 중국에서 펼치고 태양광으로 움직이는 한화솔라보트를 통해 강을 청소하는 ‘클리업 메콩강 프로젝트’를 베트남에서 진행하는 등 해외에서도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했다.

한국PR협회는 ‘2019 한국PR대상’에는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의 청소년 자살예방 캠페인 ‘다 들어줄 개’를 선정했다.

2019 한국PR대상 시상식은 21일 오후 6시30분 서울 중구 프라자호텔그랜드볼륨에서 한국PR협회 창립 30주년 기념식과 함께 열린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