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실적발표] 한국가스공사, 웅진씽크빅, 한국맥널티, 에스폴리텍
차화영 기자  chy@businesspost.co.kr  |  2019-11-12 19:18:3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한국가스공사가 2019년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4조5203억 원, 영업손실 1599억8200만 원, 순손실 2167억8100만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2018년 3분기보다 매출은 4.4% 줄었다. 영업손실을 내 적자전환했으며 순손실 폭은 23.4% 확대됐다. 
 
▲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

웅진씽크빅은 2019년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1609억3600만 원, 영업이익 49억1300만 원, 순이익 101억4400만 원을 거둔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지난해 3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0.2%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36.3% 감소했다. 순이익은 10.5% 증가했다. 

한국맥널티는 올해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110억4100만 원, 영업이익 7억3100만 원, 순이익 6억1800만 원을 올린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2018년 3분기보다 매출은 47.5%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순이익을 내 흑자전환했다. 

에스폴리텍은 2019년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344억1600만 원, 영업이익 42억 원, 순이익 35억7천만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2.6%, 영업이익은 2718.8% 늘었다. 순이익을 내 흑자전환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